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전자·한라그룹, 한온시스템 매각 예비입찰 불참

송고시간2021-06-22 17:03

beta

자동차 열관리 시스템 전문 기업 한온시스템[018880]의 매각 예비 입찰에 LG전자[066570]가 불참했다.

한라그룹도 참여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한온시스템 인수 후보자가 외국계 기업들로 좁혀질 가능성이 커졌다.

22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한온시스템의 지분 70%를 매각하기 위한 예비 입찰에 참여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온시스템 로고
한온시스템 로고

[한온시스템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박원희 기자 = 자동차 열관리 시스템 전문 기업 한온시스템[018880]의 매각 예비 입찰에 LG전자[066570]가 불참했다.

한라그룹도 참여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한온시스템 인수 후보자가 외국계 기업들로 좁혀질 가능성이 커졌다.

22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한온시스템의 지분 70%를 매각하기 위한 예비 입찰에 참여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업계 안팎에서는 LG전자가 캐나다 자동차 부품 업체 마그나 인터내셔널과 합작 법인을 설립하는 등 전장 사업을 강화하고 있어 LG전자의 참여를 기대해왔다.

또 다른 인수 후보자로 거론돼온 한라그룹도 이번 예비 입찰에 불참했다. 한라그룹은 미국 포드사와 합작해 한온시스템의 전신인 '한라공조'를 설립한 바 있다.

반면 해외 경쟁사인 프랑스 발레오, 독일 말레 등은 입찰에 참여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모펀드 운용사 칼라일, 베인캐피털 등도 후보자로 거론되고 있다.

이번 매각 대상은 한앤코오토홀딩스 유한회사(사모펀드 한앤컴퍼니)의 지분 50.50%,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의 지분 19.49%다. 지분 가치는 이날 한온시스템 종가(1만7천700원) 기준 6조6천억원이다.

2015년 한앤컴퍼니와 한국타이어는 포드 계열사 비스테온이 보유하고 있던 지분 70%를 약 3조9천400억원에 사들였다.

한온시스템은 자동차 열관리 시스템을 생산·공급하는 기업으로 업계에서 세계 2위의 시장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encounter2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