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무디스, 농협은행 신용등급 전망 '긍정적'으로 상향

송고시간2021-06-22 13:19

beta

국제 신용평가사 무디스는 NH농협은행의 신용등급을 'A1'으로 유지하면서 등급 전망은 '안정적'에서 '긍정적'으로 상향 조정했다고 22일 밝혔다.

무디스는 "최근 수년간의 지속적인 자산 건전성 개선, 은행의 안정적인 자본 적정성과 자산 건전성 및 개선된 수익성이 향후 12∼18개월간 지속된다면 동사 신용도의 추가적인 개선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등급 전망 조정 이유를 설명했다.

무디스는 "농협은행의 독자 신용도가 상향조정됨에 따라 NH투자증권의 대주주인 농협금융지주가 농협은행을 통해 NH투자증권을 지원할 능력이 제고되었음을 반영한 것"이라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NH농협금융지주 홈페이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NH농협금융지주 홈페이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원희 기자 = 국제 신용평가사 무디스는 NH농협은행의 신용등급을 'A1'으로 유지하면서 등급 전망은 '안정적'에서 '긍정적'으로 상향 조정했다고 22일 밝혔다.

무디스는 "최근 수년간의 지속적인 자산 건전성 개선, 은행의 안정적인 자본 적정성과 자산 건전성 및 개선된 수익성이 향후 12∼18개월간 지속된다면 동사 신용도의 추가적인 개선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등급 전망 조정 이유를 설명했다.

무디스는 NH투자증권[005940]의 신용등급은 종전의 'Baa1'에서 'A3'로 상향조정됐다. 등급 전망은 '안정적'으로 유지했다.

무디스는 "농협은행의 독자 신용도가 상향조정됨에 따라 NH투자증권의 대주주인 농협금융지주가 농협은행을 통해 NH투자증권을 지원할 능력이 제고되었음을 반영한 것"이라고 밝혔다.

encounter2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