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천서 실종된 60대 지적장애인 1주일만에 찾아…무사 귀가

송고시간2021-06-21 18:31

beta

경기 부천에서 산책하러 나간 뒤 실종됐던 60대 지적장애인이 일주일 만에 발견돼 무사히 귀가했다.

부천 원미경찰서는 지난 13일 부천시 소사동에서 실종된 지적장애인 김모(63)씨를 일주일만인 지난 20일 서울시 노원구 상계동 한 길목에서 발견해 여동생에게 인계했다고 21일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김씨는 건강 상태가 양호했으며 여동생과 함께 무사히 귀가했다"며 "그는 부천 소사동에서 서울 상계동까지 걸어서 이동한 것으로 추정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부천서 실종됐던 지적장애인 김모씨 모습
부천서 실종됐던 지적장애인 김모씨 모습

[부천 원미경찰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경기 부천에서 산책하러 나간 뒤 실종됐던 60대 지적장애인이 일주일 만에 발견돼 무사히 귀가했다.

부천 원미경찰서는 지난 13일 부천시 소사동에서 실종된 지적장애인 김모(63)씨를 일주일만인 지난 20일 서울시 노원구 상계동 한 길목에서 발견해 여동생에게 인계했다고 21일 밝혔다.

김씨는 실종 당일 오전 7시 40분께 산책을 다녀오겠다며 집을 나선 뒤 그대로 실종됐다.

다음 날 여동생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을 분석해 김씨가 실종 당일 소사동 소사역에서 직선거리로 3㎞가량 떨어진 원종동 한 주유소까지 이동한 정황을 파악했지만, 이후 행적은 찾지 못했다.

경찰은 실종 사흘째인 지난 16일 공개 수사로 전환하고 행적을 찾던 중 전날 제보를 받고 서울 상계동으로 출동, 길목에 있던 김씨를 발견했다.

경찰 관계자는 "김씨는 건강 상태가 양호했으며 여동생과 함께 무사히 귀가했다"며 "그는 부천 소사동에서 서울 상계동까지 걸어서 이동한 것으로 추정한다"고 말했다.

tomato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