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번개' 우사인 볼트 쌍둥이 아들 얻어…이름은 '선더'

송고시간2021-06-21 14:51

beta

'세계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 우사인 볼트(34)가 쌍둥이 아들의 아빠가 됐다.

20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우사인 볼트는 '아버지의 날'인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동거인 카시 베넷, 딸 올림피아 라이트닝 볼트와 함께 쌍둥이 사내아이 둘이 등장한 가족사진을 올렸다.

우사인 볼트가 직접 밝힌 이 쌍둥이 아들의 이름은 '선더'(Thunder·천둥)와 '세인트 리오'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인스타그램에 가족사진 올려

자메이카의 스프린터 우사인 볼트의 현역 시절 모습.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자메이카의 스프린터 우사인 볼트의 현역 시절 모습.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용래 기자 = '세계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 우사인 볼트(34)가 쌍둥이 아들의 아빠가 됐다.

20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우사인 볼트는 '아버지의 날'인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동거인 카시 베넷, 딸 올림피아 라이트닝 볼트와 함께 쌍둥이 사내아이 둘이 등장한 가족사진을 올렸다.

우사인 볼트가 직접 밝힌 이 쌍둥이 아들의 이름은 '선더'(Thunder·천둥)와 '세인트 리오'다.

세상에서 제일 빠른 사나이 '볼트'…자녀들의 이름은?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qyZ3l8oFB6A

볼트는 사실혼 관계인 베넷과 사이에서 작년 5월 딸 올림피아를 낳았으며, 쌍둥이 아들을 언제 출산했는지는 밝히지 않았다.

우사인 볼트는 자메이카 출신의 세계적인 육상선수로 2008년, 2012년, 2016년 올림픽 육상 단거리 종목에서 모두 8개의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100m와 200m의 세계기록 보유자이기도 한 그는 올림픽 3연속으로 100m, 200m 종목을 제패한 역사상 유일한 육상선수이기도 하다.

볼트는 2017년 은퇴를 선언했다.

yonglae@yna.co.kr

쌍둥이 아들을 얻은 우사인 볼트의 가족 사진. [우사인 볼트 인스타그램. 재판매 및 DB 금지]

쌍둥이 아들을 얻은 우사인 볼트의 가족 사진. [우사인 볼트 인스타그램. 재판매 및 DB 금지]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