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카카오, 장중 한때 시총 70조 돌파…삼성·하나금투 목표가↑

송고시간2021-06-21 10:23

beta

카카오[035720]가 21일 장 초반 또 상승하며 장중 한때 시가총액 70조원을 넘어섰다.

이날 오전 9시 50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카카오는 전 거래일보다 1.61% 오른 15만7천500원에 거래됐다.

최근 급등한 카카오 주가가 목표주가를 추월하자 여러 증권사들이 잇따라 목표가를 높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카카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진형 기자 = 카카오[035720]가 21일 장 초반 또 상승하며 장중 한때 시가총액 70조원을 넘어섰다.

이날 오전 9시 50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카카오는 전 거래일보다 1.61% 오른 15만7천500원에 거래됐다. 앞서 장중 한때 15만9천500원(+2.90%)까지 치솟아 처음으로 70조원을 넘겼다.

이에 따라 국내 증시 시총 순위 3위를 지키며 시총 순위 4위 네이버[035420]와 격차를 약 4조원대로 벌렸다.

이런 가운데 최근 급등한 카카오 주가가 목표주가를 추월하자 여러 증권사들이 잇따라 목표가를 높였다.

삼성증권은 이날 카카오에 대해 "광고·전자상거래·유료콘텐츠 등 주요 사업의 기업가치 상승을 반영했다"며 목표주가를 종전 15만7천원에서 20만원으로 높이고 투자의견 '매수' 및 업종 최선호주 의견을 유지했다.

오동환 연구원은 "카카오의 주요 비즈니스들은 지금도 이용자 규모와 매출이 고성장하고 있다"며 "이에 기반해 평가하는 각 사의 기업가치도 시간이 지남에 따라 성장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또 "영업이익 역시 신사업 흑자전환과 기존 핵심 사업부의 성장으로 높은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는 점도 장기적인 관점에서 추가적인 기업가치 상승을 낙관하는 이유"라며 올해 카카오 영업이익 전망치를 당초 7천670억원에서 7천930억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앞서 전날 하나금융투자도 카카오 목표주가를 기존 14만원에서 19만원으로 올리고 투자의견은 '매수'로 유지했다.

황승택 연구원은 "정확한 추정치 산출에 어려움이 있으나, 주요 자회사의 최근 예상되는 상장가치 및 투자유치 시 (평가)가치를 감안한 지분가치는 33조원 이상이 될 것"이라며 "보수적인 관점에서 자회사 지분가치에 30% 수준의 할인율을 반영해 적정주가를 높였다"고 설명했다.

금융정보업체 인포맥스에 따르면 최근 3개월간 증권사들이 제시한 카카오 목표주가 평균은 지난 18일 기준 14만2천736원으로 집계돼 같은 날 카카오 실제 주가(종가 15만5천원)에 못 미쳤다.

[그래픽] 상장사 시가총액 순위
[그래픽] 상장사 시가총액 순위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20일 한국거래소와 금융정보업체 인포맥스에 따르면 카카오와 계열사(카카오게임즈·넵튠)를 합한 시가총액은 지난 18일 기준 73조9천344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로써 카카오그룹은 시총 기준 5위를 차지했다.
0eun@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jh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