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민영-송강, JTBC '기상청 사람들' 주연

송고시간2021-06-21 08:52

beta

JTBC는 내년 상반기 방송할 드라마 '기상청 사람들: 사내연애 잔혹사 편'에 배우 박민영, 송강, 윤박, 유라가 출연한다고 21일 밝혔다.

이 드라마는 기상청 사람들의 일과 사랑을 그리는 드라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박민영, 송강, 유라, 윤박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박민영, 송강, 유라, 윤박

[각 소속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JTBC는 내년 상반기 방송할 드라마 '기상청 사람들: 사내연애 잔혹사 편'에 배우 박민영, 송강, 윤박, 유라가 출연한다고 21일 밝혔다.

이 드라마는 기상청 사람들의 일과 사랑을 그리는 드라마다.

박민영은 기상청 총괄2과 총괄예보관 진하경 역을 맡는다. 일이면 일, 자기관리면 자기관리, 매사에 똑 부러지는 인물로 공과 사가 확실하고, 대인관계마저도 맺고 끊음이 분명한 인물이다.

같은 과 특보 담당 이시우 역은 송강이 연기한다. 틀에 박히지 않은 사고와 어디에도 얽매이지 않는 자유로운 영혼의 소유자다.

윤박은 기상청 대변인실 통보관 한기준으로, 유라는 일간지 기상전문 기자 채유진으로 분한다.

'부부의 세계'를 비롯해 '미스티', '욱씨 남정기' 등을 쓴 강은경 크리에이터와 글Line(글라인) 소속 선영 작가가 대본을 쓰며 '동백꽃 필 무렵'의 차영훈 PD가 연출을 맡는다.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