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란 국영방송 "대선서 라이시 당선"…중간 개표서 62% 득표

송고시간2021-06-19 16:34

beta

이란 대선에서 강경보수 후보인 세예드 에브라힘 라이시가 상대 후보들을 크게 앞서 당선이 확실시되고 있다고 국영 IRINN 방송이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현재까지 2천860만표를 개표한 결과 라이시는 1천780만표(약 62%)를 얻어, 경쟁 상대인 개혁파 헴마티(240만 표) 후보를 크게 앞서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천860만표 개표 중 1천780만표 얻어"

대선 투표하는 이란 강경보수파 후보 라이시
대선 투표하는 이란 강경보수파 후보 라이시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테헤란=연합뉴스) 이승민 특파원 = 이란 대선에서 강경보수 후보인 세예드 에브라힘 라이시가 상대 후보들을 크게 앞서 당선이 확실시되고 있다고 국영 IRINN 방송이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현재까지 2천860만표를 개표한 결과 라이시는 1천780만표(약 62%)를 얻어, 경쟁 상대인 개혁파 헴마티(240만 표) 후보를 크게 앞서고 있다.

이번 대선 전체 유권자는 5천930만여명이다. 선거를 위해서 전국 7만2천여곳에 투표소가 설치됐다.

투표는 전날 오전 7시부터 시작해 이튿날 오전 2시까지 이어졌다.

대선을 관리하는 내무부는 현재 개표가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