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년 인천교육감 선거 앞두고 보수진영 단일화 시동

송고시간2021-06-19 09:52

beta

내년 인천시교육감 선거를 앞두고 보수 진영이 먼저 본격적인 후보 단일화 논의에 나섰다.

인천시교육감 보수 후보 단일화를 추진하는 올바른교육사랑실천운동본부는 18일 오후 인천시 남동구 만수감리교회에서 보수 성향 예비후보 4명과 간담회를 열었다고 19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인천시교육감 보수 진영 예비후보 간담회
인천시교육감 보수 진영 예비후보 간담회

[올바른교육사랑실천운동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최은지 기자 = 내년 인천시교육감 선거를 앞두고 보수 진영이 먼저 본격적인 후보 단일화 논의에 나섰다.

인천시교육감 보수 후보 단일화를 추진하는 올바른교육사랑실천운동본부는 18일 오후 인천시 남동구 만수감리교회에서 보수 성향 예비후보 4명과 간담회를 열었다고 19일 밝혔다.

간담회에는 고승의 덕신장학재단 이사장, 권진수 교육포럼 체덕지 상임대표, 박승란 숭의초 교장, 이대형 인천시교원단체총연합회 회장이 예비후보로 참석했다.

이들은 이달까지 단일화 규정 초안을 만들고 10월께 간담회와 논의를 거쳐 구체적인 단일화 후보 선출 방식을 내놓기로 했다.

이후 회원 모집과 여론조사 기관 선정을 마친 뒤 내년 1월 14일 이전에 보수 진영 단일 후보를 확정할 방침이다.

가용섭 올바른교육사랑실천운동본부 관계자는 "선거인단 투표와 여론조사 결과를 5대 5로 산출해 단일 후보를 선출하는 것이 기존 룰인데 예비후보들과 조율해 최종 방식을 결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chams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