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준용 "문화예술위 사업 6천900만원 지원금 선정됐다"

송고시간2021-06-18 22:50

beta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인 준용씨는 18일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예술과 기술 융합지원 사업'의 지원금에 선정됐다는 사실을 SNS를 통해 알렸다.

준용씨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한국문화예술위 '예술과 기술 융합지원 사업'에 제가 6천900만원의 지원금에 선정됐다는 것을 알린다"며 "102건의 신청자 중 저와 비슷한 금액은 15건이 선정됐다고 한다"고 밝혔다.

준용씨가 이같이 밝힌 것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 긴급 예술지원을 신청해 서울시에서 1천400만원의 지원금을 받은 것을 놓고 정치권에서 논란이 불거진 점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보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문준용씨 페이스북 캡처·재판매 및 DB 금지]
[문준용씨 페이스북 캡처·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범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인 준용씨는 18일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예술과 기술 융합지원 사업'의 지원금에 선정됐다는 사실을 SNS를 통해 알렸다.

준용씨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한국문화예술위 '예술과 기술 융합지원 사업'에 제가 6천900만원의 지원금에 선정됐다는 것을 알린다"며 "102건의 신청자 중 저와 비슷한 금액은 15건이 선정됐다고 한다"고 밝혔다.

준용씨가 이같이 밝힌 것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 긴급 예술지원을 신청해 서울시에서 1천400만원의 지원금을 받은 것을 놓고 정치권에서 논란이 불거진 점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보인다.

준용씨는 "예술과 기술 융합은 제가 오랫동안 일해왔던 분야라 심혈을 기울여 지원했다"며 "이 사업에 뽑힌 것은 대단한 영예고 이런 실적으로 제 직업은 실력을 평가받는다"고 했다.

그는 "축하 받아야 할 일이고 자랑해도 될 일이지만, 그렇지 않게 여기실 분이 있을 것 같아서 걱정"이라며 "응답해야 할 의견이 있으며 하겠다. 이번에 좋은 작품을 열심히 만들겠다"며 문화예술위 측에 감사를 표했다.

kbeom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