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알고있지만,' 한소희 "이미지 변신? 이제 맞는 옷 입었죠"

송고시간2021-06-18 14:49

beta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와 연애는 성가셔도 '썸'은 타고 싶은 남자의 로맨스가 시작된다.

JTBC는 오는 19일 토요드라마 '알고있지만,'을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그동안 'SKY 캐슬' 속 내연녀 등 주로 치명적인 매력의 역할을 자주 소화해온 한소희는 "많은 분이 이번에 이미지 변신을 한다고 생각해주시는데 실제 내 모습이 나비와 많이 닮아 좀 더 내 몸에 맞는 옷을 입은 느낌"이라고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송강 "아슬아슬한 매력 포인트 있어"…JTBC 내일 첫 방송

한소희
한소희

[JTB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박소연 인턴기자 =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와 연애는 성가셔도 '썸'은 타고 싶은 남자의 로맨스가 시작된다.

JTBC는 오는 19일 토요드라마 '알고있지만,'을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동명의 네이버웹툰을 원작으로 한 이 드라마는 뛰어난 외모와 독보적인 분위기를 자랑하는 한소희(26)와 송강(27)이 주연으로 나서 기대를 모은다.

한소희는 도도해 보이지만 의외로 배려심 깊고 털털한 조소과 대학생 유나비로 분한다.

그는 이날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원작의 열렬한 팬이기도 했고, 사랑을 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느끼는 감정들에 공감돼 출연하게 됐다. 기존에 봐왔던 작품들과는 결이 다른 로맨스를 내 나이에 한 번쯤은 표현해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그동안 '부부의 세계' 속 내연녀 등 주로 치명적인 매력의 역할을 자주 소화해온 한소희는 "많은 분이 이번에 이미지 변신을 한다고 생각해주시는데 실제 내 모습이 나비와 많이 닮아 좀 더 내 몸에 맞는 옷을 입은 느낌"이라고 했다.

이어 "나비가 재언에게 느끼는 감정은 인간의 본능에 가까운 감정이라 1차원적으로 생각했다"며 "날 것의 감정에 집중해 표현하려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송강
송강

[JTB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송강은 누구에게나 친절하고 유쾌하지만 사실 그 누구에게도 큰 관심은 없는 박재언 역을 맡았다.

그는 "대본을 처음 봤을 때 캠퍼스극이지만 다른 작품들과 결이 다른 로맨스극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달콤함과 설렘도 있지만 아슬아슬한 매력 포인트들이 있어 매력적으로 다가왔다"고 밝혔다.

'좋아하면 울리는', '스위트홈', '나빌레라' 등 웹툰 원작 드라마에서 좋은 성적을 내온 송강은 "재언은 겉으로는 유해 보여도 싸한 포인트들이 중간중간 있어 어떻게 그걸 살릴지 고민했다. 이목구비가 좀 더 날렵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체중도 5kg 감량했다"고 설명했다.

두 배우는 또 서로 "내가 어떻게 하든 잘 받아줘서 편했다", "서로 도움을 많이 받았다", "실제 캐릭터와 싱크로율이 높아 집중이 잘 됐다"고 치켜세우며 좋은 궁합을 자랑했다.

한소희(왼쪽)와 송강
한소희(왼쪽)와 송강

[JTB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출은 김가람, 장지연 PD가 맡았으며 제작사는 비욘드제이, 스튜디오N, JTBC스튜디오다.

김 PD는 "알고 있지만, 항상 후회하고 상처받지만 빠져들 수밖에 없는 누군가에 대한 사랑 이야기가 진정한 하이퍼 리얼리즘이 아닐까 생각한다"며 "무모한 걸 알면서도 청춘이기에 사랑할 수밖에 없는 이야기에 많이 공감해주셨으면 좋겠다"고 기획 의도를 밝혔다.

그러면서 "처음부터 (주인공 캐스팅에) 한소희와 송강을 생각했다면 거짓말 같겠지만 사실이다. 다행히 두 배우 다 원작을 좋아했고 호감도가 높아 캐스팅됐고, 그 순간 만세를 불렀다"고 덧붙였다.

'알고있지만,'에는 한소희와 송강 외에 채종협, 이열음, 양혜지, 김민귀, 이호정, 윤서아, 정재광 등도 출연한다.

내일 밤 11시 첫 방송.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