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송영길 "韓, 사실상 G8 역할…외교성과에 언론 인색"

송고시간2021-06-18 10:20

beta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18일 "문재인 대통령이 귀국해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 결과보고를 할 때 여야정 협의가 구체화돼 여야가 말꼬리 잡고 싸우는 정치가 아니라 국민을 위해 봉사하는 정치로 변화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어제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민주당 대표실을 방문해 여야정 협의체에 대해 흔쾌히 합의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의 이번 해외 순방 성과에 대해선 "사실상 대한민국이 G8 국가로 역할을 다했다는 평가를 받는다"며 "국내 언론이 대한민국 위상에 대해 너무 인색하게 지면을 할애하는 것 아닌가 아쉬움이 든다"고 지적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문대통령 G7 결과보고 때 여야정협의 구체화되길"

최고위 발언하는 송영길
최고위 발언하는 송영길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운데)가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6.18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18일 "문재인 대통령이 귀국해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 결과보고를 할 때 여야정 협의가 구체화돼 여야가 말꼬리 잡고 싸우는 정치가 아니라 국민을 위해 봉사하는 정치로 변화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어제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민주당 대표실을 방문해 여야정 협의체에 대해 흔쾌히 합의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의 이번 해외 순방 성과에 대해선 "사실상 대한민국이 G8 국가로 역할을 다했다는 평가를 받는다"며 "국내 언론이 대한민국 위상에 대해 너무 인색하게 지면을 할애하는 것 아닌가 아쉬움이 든다"고 지적했다.

이어 "문 대통령의 외교 성과를 구체화하기 위해 원내대표와 함께 후속 작업을 잘하겠다"고 덧붙였다.

송 대표는 전날 발생한 경기도 이천 쿠팡물류센터 화재 사고와 관련, "너무나 안타깝다. 이천에서 화재가 빈번히 발생하는데 소방관 출신인 오영환 의원, 김영배 산업재해예방 태스크포스 단장과 철저히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yu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