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에 투자를"…코로나 이후 대비 '외국인 투자 주간' 운영

송고시간2021-06-19 09:00

beta

울산경제자유구역청(이하 울산경자청)은 '외국인 울산 투자 주간'을 운영해 투자유치 활동을 펼쳤다고 19일 밝혔다.

울산경자청에 따르면 10일부터 17일까지 운영한 투자 주간에서는 10여 차례 영상 회의와 기업 상담이 이뤄졌다.

울산경자청 관계자는 "이번 외국인 투자 주간으로 본격적인 외자 유치 활동에 돌입했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를 대비해 이른 시일 안에 투자유치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울산경제자유구역청
울산경제자유구역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울산경제자유구역청(이하 울산경자청)은 '외국인 울산 투자 주간'을 운영해 투자유치 활동을 펼쳤다고 19일 밝혔다.

울산경자청에 따르면 10일부터 17일까지 운영한 투자 주간에서는 10여 차례 영상 회의와 기업 상담이 이뤄졌다.

이번 투자 주간은 산업통상자원부와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가 주관하는 'K-뉴딜 투자유치 이니셔티브'와 '한-EU 그린 커넥션', 국내·외 K-뉴딜 분야 기업 및 유럽 수소 기업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 상담 등을 통해 집중적으로 외국 기업을 유치하고자 기획됐다.

16일 열린 K-뉴딜 투자유치 이니셔티브에서는 신생 경제자유구역청 자격으로 초청받아 참가 기업들을 대상으로 홍보 활동과 1대1 상담을 했다.

특히 16일에는 독일 센서 제조사와, 17일에는 캐나다 수소 수전해 관련 기업과 각각 온라인 상담을 하기도 했다.

울산경자청은 17일 열린 한-EU 그린 커넥션에서도 유럽 수소 산업 관련 기업들을 대상으로 홍보 활동을 벌였다.

현재까지 투자에 관심을 보인 수소 생산 기업 등과 향후 상담을 위한 일정을 조율하고 있다.

앞서 10일에는 지난 4월 '수도권 소재 기업 릴레이 방문'으로 연결된 린데(Linde)사가 주관한 '클린 하이드로젠의 날' 온라인 세미나(웨비나)에 초청받아 그린 수소 관련 대표 기업들과 정보를 교류하기도 했다.

또 15일에는 지난 3월 울산경자청을 방문한 오렌스 벨기에 투자 무역 참사관 초청으로 벨기에 대사관과 한국수소산업협회가 동시에 주관한 '벨기에-한국, 지속 가능한 에너지로의 전환' 세미나에 참가해 벨기에 수소 산업 전반과 주요 업체 정보를 공유했다.

울산경자청 관계자는 "이번 외국인 투자 주간으로 본격적인 외자 유치 활동에 돌입했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를 대비해 이른 시일 안에 투자유치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yongt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