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익산 70대 화이자 접종 후 '온몸에 두드러기'…병원 입원

송고시간2021-06-17 15:19

beta

전북 익산의 A(76)씨가 화이자 백신 1차 접종 후 온몸에 두드러기 증세로 간지러움이 심해지자 병원에 입원했다.

A씨의 딸 B씨는 17일 "아버지가 접종 후 갑자기 두드러기가 나기 시작했다"면서 "평소 약한 정도의 고혈압 외에는 다른 기저질환 없이 건강하셨기 때문에 백신 접종 인과성이 의심된다"고 주장했다.

전북도 보건당국은 "아직 이상 반응 신고가 들어오지 않아 병원과 가족에게 확인할 예정"이라며 "지금까지 도내에서 신고된 2천700여 건의 이상 반응 중 심한 두드러기 증상은 없었던 거 같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화이자 접종 후 온몸에 두드러기
화이자 접종 후 온몸에 두드러기

[독자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익산=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전북 익산의 A(76)씨가 화이자 백신 1차 접종 후 온몸에 두드러기 증세로 간지러움이 심해지자 병원에 입원했다.

A씨는 지난 4일 접종 후 이틀만인 6일부터 다리에 손바닥 크기 정도의 두드러기가 났고, 이후 허벅지와 등, 팔 등으로 확대됐다.

특히 간지러움이 점차 심화해 16일 원광대병원에 입원했다.

A씨의 딸 B씨는 17일 "아버지가 접종 후 갑자기 두드러기가 나기 시작했다"면서 "평소 약한 정도의 고혈압 외에는 다른 기저질환 없이 건강하셨기 때문에 백신 접종 인과성이 의심된다"고 주장했다.

B씨는 "병원에서도 '(두드러기가) 이렇게 심한 환자는 처음 본다. 백신 부작용 같지만 정확하게 (백신 때문이라고) 말하기는 아직 어렵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전북도 보건당국은 "아직 이상 반응 신고가 들어오지 않아 병원과 가족에게 확인할 예정"이라며 "지금까지 도내에서 신고된 2천700여 건의 이상 반응 중 심한 두드러기 증상은 없었던 거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직은 경증 단계로 판단되며, 치료비 지원이 가능한지 등을 살펴보겠다"고 덧붙였다.

ic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