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이전 화면으로

한미, 21일 서울서 북핵수석 협의…"완전한 비핵화 협력 논의"

성김 대북특별대표 방한 계기로…한미일 3자 협의도 개최

기념 촬영하는 한반도본부장·성 김 동아태차관보 대행
기념 촬영하는 한반도본부장·성 김 동아태차관보 대행

노규덕 한반도본부장(오른쪽)이 2021년 3월 19일 서울 외교부를 방문한 성 김 미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 대행과 면담에 앞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한국, 미국, 일본이 내주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방한 계기에 양자, 3자 협의를 하고 북핵 문제를 논의한다.

외교부는 "노규덕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21일 오전 성 김 대표와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를 갖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의 실질적 진전을 위한 양국 간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노 본부장은 동 기간 중 방한하는 후나코시 다케히로(船越健裕)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과도 21일 한미일 3자 협의 및 한일 북핵 수석대표 협의를 가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성 김 대표는 지난달 임명된 후 처음으로 오는 19일부터 23일까지 한국을 방문할 예정이다.

blueke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