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살려주세요" 비명 위치 실시간으로 찾는다

송고시간2021-06-17 09:57

beta

한국표준과학연구원과 포항공대(포스텍) 공동 연구팀은 소리가 나는 곳의 위치와 크기를 인공지능(AI)으로 시각화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17일 밝혔다.

정찰·수송·구조 등 분야에서 활용되는 기존 음원 위치 추적 기술은 충분한 분해능과 정확도가 확보되지 않아 소리의 위치를 찾더라도 크기까지 예측하기 어려웠고, 여러 소리가 섞여 있는 경우 정확한 위치를 확인하기 어려웠다.

연구팀이 개발한 AI 기반 음원 위치 추적 기술은 기존 기술보다 연산시간은 10분의 1 수준으로 짧으면서도 10배 이상 정확한 정보를 제공해 배경 소음이 있는 악조건에도 사용할 수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표준연·포스텍, 소리의 위치·크기 AI로 추적 기술 개발

음원 지도
음원 지도

[한국표준과학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한국표준과학연구원과 포항공대(포스텍) 공동 연구팀은 소리가 나는 곳의 위치와 크기를 인공지능(AI)으로 시각화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17일 밝혔다.

정찰·수송·구조 등 분야에서 활용되는 기존 음원 위치 추적 기술은 충분한 분해능과 정확도가 확보되지 않아 소리의 위치를 찾더라도 크기까지 예측하기 어려웠고, 여러 소리가 섞여 있는 경우 정확한 위치를 확인하기 어려웠다.

연구팀이 개발한 AI 기반 음원 위치 추적 기술은 기존 기술보다 연산시간은 10분의 1 수준으로 짧으면서도 10배 이상 정확한 정보를 제공해 배경 소음이 있는 악조건에도 사용할 수 있다.

표준연-포스텍 공동 연구팀
표준연-포스텍 공동 연구팀

[한국표준과학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누전·가스 누출·누수 위치 탐지, 층간 소음 위치 파악 등 분야에 활용할 수 있다.

이번 연구 성과는 국제 학술지 '메커니컬 시스템 앤 시그널 프로세싱'(Mechanical Systems and Signal Processing) 지난달 호에 실렸다.

j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