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푸틴, 제네바 도착…미러 정상회담, 예정대로 시작할 듯(종합)

송고시간2021-06-16 19:50

beta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탄 전용기가 16일 낮 12시 27분(이하 제네바 시간) 미·러 정상 회담이 열리는 스위스 제네바에 도착했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오후 1시 35분께 시작할 회담이 예정대로 진행될 것으로 전망된다.

푸틴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 30분께 러시아 남부 휴양 도시 소치에서 제네바로 출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푸틴, 제네바 도착…미러 정상회담, 예정대로 시작할 듯
푸틴, 제네바 도착…미러 정상회담, 예정대로 시작할 듯

16일(현지시간)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의 미-러 정상회담을 위해 제네바 공항에 도착해 비행기에서 내려오고 있다. [AFP=연합뉴스]

(모스크바·제네바=연합뉴스) 유철종 임은진 특파원 =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탄 전용기가 16일 낮 12시 27분(이하 제네바 시간) 미·러 정상 회담이 열리는 스위스 제네바에 도착했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이에 따라 오후 1시 35분께 시작할 회담이 예정대로 진행될 것으로 전망된다.

푸틴 대통령은 정상 회담에서 기선 제압용으로 상습 지각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앞서 푸틴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 30분께 러시아 남부 휴양 도시 소치에서 제네바로 출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전날 제네바에 도착했다.

회담은 양국 외교장관 만이 배석하는 소인수 회담, 이후 확대 회담 등을 포함해 약 4∼5시간 정도 이어질 것으로 알려졌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gTjmEcYTHHA

cjyou@yna.co.kr, eng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