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준석 "與 선악논리로 접근…수술실 CCTV법 숙성 필요"

송고시간2021-06-16 15:25

beta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16일 일명 '수술실 CCTV 설치법' 협조를 압박하는 민주당과 이재명 경기지사에 대해 "야당을 악으로 밀어붙이려는 시도에 단호하게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법안에 대한) 찬반을 지금 언급하기보다는 좀 더 숙성될 필요가 있다는 신중론을 기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여당이 선악 논리로 법안에 접근하고 있다"며 "입법 내용을 찬성하면 선, 반대하면 악이라는 식으로 야당을 대하는 방식은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홍준표도 "이재명 막무가내에 실소"

김부겸 총리 접견 준비하는 이준석
김부겸 총리 접견 준비하는 이준석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1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김부겸 국무총리를 접견하기 위해 회의실에 들어서고 있다. 2021.6.16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나확진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16일 일명 '수술실 CCTV 설치법' 협조를 압박하는 민주당과 이재명 경기지사에 대해 "야당을 악으로 밀어붙이려는 시도에 단호하게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법안에 대한) 찬반을 지금 언급하기보다는 좀 더 숙성될 필요가 있다는 신중론을 기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여당이 선악 논리로 법안에 접근하고 있다"며 "입법 내용을 찬성하면 선, 반대하면 악이라는 식으로 야당을 대하는 방식은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최근 복당을 신청한 무소속 홍준표 의원도 SNS를 통해 이 지사를 맹비난하며 이 대표를 옹호했다.

홍 의원은 "수술실 CCTV 설치를 반대한다고 '특권소수층 옹호'라고 공격하는 이 지사를 보고 그 무대포(막무가내)에 실소를 금할 수 없다"며 "과거 테러방지법을 반대한 민주당은 테러옹호당이었나"라고 되물었다.

또 "모든 의사를 범죄인처럼 보고 감시 대상으로만 취급한다면, 중환자에 대한 수술 기피와 그로 인한 환자의 생명권은 어디에서 찾아야 하는가"라며 "어이없는 의료 포퓰리즘이고 저렇게 막무가내로 정치해도 지지층이 있는 걸 보면 참 신기하다"고 비꼬았다.

ra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