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용섭 광주시장 "붕괴 사고 면목 없고 죄송…안전한 광주 실현"

송고시간2021-06-15 13:42

beta

이용섭 광주시장은 15일 철거 건물 붕괴 사고에 대해 거듭 사과하고 피해자와 가족을 위한 지속적인 지원을 주문했다.

이 시장은 이날 확대 간부회의에서 "있을 수 없는 사고에 면목 없고 죄송할 뿐"이라며 "소중한 시민들을 지켜드리지 못했다는 자책감에 너무나 힘들다"고 토로했다.

이 시장은 "임중도원(任重道遠)이라는 말처럼 해야 할 일은 막중하고 가야 할 길은 멀다"며 "저부터 낡은 행정과 잘못된 관행을 과감히 버리고 시민 안전을 시정 제1 가치로 삼아 안전의 기본부터 바로 세워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묵념
묵념

[광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이용섭 광주시장은 15일 철거 건물 붕괴 사고에 대해 거듭 사과하고 피해자와 가족을 위한 지속적인 지원을 주문했다.

이 시장은 이날 확대 간부회의에서 "있을 수 없는 사고에 면목 없고 죄송할 뿐"이라며 "소중한 시민들을 지켜드리지 못했다는 자책감에 너무나 힘들다"고 토로했다.

참석한 시와 자치구 간부들은 묵념으로 회의를 시작하기도 했다.

이 시장은 "임중도원(任重道遠)이라는 말처럼 해야 할 일은 막중하고 가야 할 길은 멀다"며 "저부터 낡은 행정과 잘못된 관행을 과감히 버리고 시민 안전을 시정 제1 가치로 삼아 안전의 기본부터 바로 세워나가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사건, 사고, 재난으로부터 시민을 지키는 일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독려했다.

기존 광주시 슬로건인 '정의롭고 풍요로운 광주'에 안전을 더해 '정의롭고 안전하고 풍요로운 광주'를 실현하자고 강조하기도 했다.

이 시장은 "다시 한번 고인들의 명복을 빌고 부상자들의 빠른 쾌유를 기원한다"며 "사고 피해자와 가족들에 대한 직원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sangwon7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