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현희 "정치편향 오해"…국민의힘 전수조사에도 직무회피

송고시간2021-06-15 11:50

beta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은 15일 국민의힘이 의뢰한 부동산 전수조사와 관련, "직무회피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전 위원장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밝힌 뒤 "권익위의 부동산거래 전수조사는 의원들과 당의 자발적인 동의와 요청하에 진행된 법령에 따른 행정조사로서 그 절차와 결과에 대한 존중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그는 직무회피 여부를 두고 고심한 이유에 대해 "민주당의 경우 사적 이해관계로 이해충돌방지 대상이라 관계법령상 직무회피를 피할 수 없었지만, 야당의 경우 해당 사항이 없어 책무를 비겁하게 피하고 싶지 않은 기관장으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두고) 오롯이 고심했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야당도 외압없이 독립성 보장해달라"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

[충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은 15일 국민의힘이 의뢰한 부동산 전수조사와 관련, "직무회피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전 위원장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밝힌 뒤 "권익위의 부동산거래 전수조사는 의원들과 당의 자발적인 동의와 요청하에 진행된 법령에 따른 행정조사로서 그 절차와 결과에 대한 존중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그는 직무회피 여부를 두고 고심한 이유에 대해 "민주당의 경우 사적 이해관계로 이해충돌방지 대상이라 관계법령상 직무회피를 피할 수 없었지만, 야당의 경우 해당 사항이 없어 책무를 비겁하게 피하고 싶지 않은 기관장으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두고) 오롯이 고심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하지만 이러한 생각이 의도와 달리 논란이 되고 권익위 조사가 정치적 편향성이 있다는 오해의 소지를 불러일으키는 상황을 막기 위해 직무회피를 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전 위원장은 "국민의힘도 절차의 공정성을 위해 민주당과 동일하게 충실한 자료협조와 권익위 조사절차에 대한 일체의 외압 없이 독립성을 보장해줄 것을 요청한다"고 강조했다.

전 위원장은 앞서 더불어민주당의 부동산 전수조사와 열린민주당 등 비교섭 5당 부동산 전수조사 의뢰가 접수되자 사적 이해관계를 이유로 즉각 직무 회피 조치를 했으나, 지난 11일 접수된 국민의힘의 의뢰에는 직무 회피가 의무사항이 아니라며 고심해왔다.

cho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