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명해지면 겪는다는 페라가모"…이준석, 국산신발 공개

송고시간2021-06-15 10:49

beta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평소 신고 다니는 신발의 브랜드를 공개했다.

이 대표는 15일 SNS에 "유명해지면 겪는다는 페라가모 논란을 겪고 있다"며 브랜드가 드러나도록 신발 사진을 올렸다.

온라인상에서 "자전거는 따릉이를 타면서 구두는 페라가모"라는 루머가 퍼지자 즉각 반박한 것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페라가모 착용 루머에 '국산 로퍼화 공개'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페라가모 착용 루머에 '국산 로퍼화 공개'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당 대표가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페라가모 신발을 신었다는 루머와 관련, 15일 페이스북에 "유명해지면 겪는다는 페라가모 논란을 겪고 있습니다"라며 지난 13일 국회 출근 당시 신었던 국산 로퍼화를 게시했다. [이준석 당 대표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평소 신고 다니는 신발의 브랜드를 공개했다.

이 대표는 15일 SNS에 "유명해지면 겪는다는 페라가모 논란을 겪고 있다"며 브랜드가 드러나도록 신발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신발은 보통 10~20만원대에 구입할 수 있는 국내 신발업체 T사의 제품이다.

온라인상에서 "자전거는 따릉이를 타면서 구두는 페라가모"라는 루머가 퍼지자 즉각 반박한 것이다.

지난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오세훈 시장이 겪었던 '페라가모 신발 논란'을 비꼰 것이기도 하다.

앞서 오 시장은 2005년 내곡동 처가 땅을 측량하러 갔을 때 페라가모 구두를 신고 있었다는 주장이 나와 때아닌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당시 오 시장은 이러한 의혹 제기에 "분명히 생긴 것도 다르고 국산 브랜드"라고 반박했다.

ask@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z2_GDOy-9Dw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