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7월 윔블던 테니스 대회 결승에 관중 1만5천명 입장 계획

송고시간2021-06-15 10:15

beta

7월 영국 런던의 윔블던에서 열리는 윔블던 테니스 대회 결승에 1만5천명 관중이 입장한다.

윔블던 테니스 대회를 개최하는 올 잉글랜드 클럽은 15일 "올해 윔블던은 개막 초반에는 전체 관중석 수용 규모의 50%를 팬들에게 개방하고, 결승에는 센터 코트 수용 인원의 100%인 1만5천명이 입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해 윔블던 테니스 대회는 28일 개막하며 남녀 단식 결승은 7월 10일과 11일에 차례로 열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윔블던이 열리는 올 잉글랜드 클럽의 3번 코트 전경.
윔블던이 열리는 올 잉글랜드 클럽의 3번 코트 전경.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7월 영국 런던의 윔블던에서 열리는 윔블던 테니스 대회 결승에 1만5천명 관중이 입장한다.

윔블던 테니스 대회를 개최하는 올 잉글랜드 클럽은 15일 "올해 윔블던은 개막 초반에는 전체 관중석 수용 규모의 50%를 팬들에게 개방하고, 결승에는 센터 코트 수용 인원의 100%인 1만5천명이 입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해 윔블던 테니스 대회는 28일 개막하며 남녀 단식 결승은 7월 10일과 11일에 차례로 열린다.

지난해 윔블던 테니스 대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취소됐다. 윔블던이 열리지 않은 것은 세계 2차 대전이 벌어진 1945년 이후 지난해가 처음이었다.

13일 프랑스 파리에서 끝난 프랑스오픈은 대회 초반에는 1천 명씩 입장했고, 현지 시간 밤 9시가 되면 무관중 경기로 전환했다.

대회 폐막 5일 전부터는 입장 인원을 5천 명으로 늘렸고, 관전 가능 시간도 밤 11시까지로 확대한 바 있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