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장동윤 주연 로맨틱 코미디 영화 '롱디' 크랭크업

송고시간2021-06-15 08:48

beta

장동윤과 박유나가 주연한 로맨틱 코미디 영화 '롱디'가 최근 촬영을 마쳤다고 제작사 트웰브져니가 15일 전했다.

'롱디'는 사회초년생 도하와 인디 뮤지션 태인이 장거리 연애를 시작하면서 벌어지는 스크린 라이프 시대의 사랑 이야기를 담았다.

실종된 딸을 찾기 위해 노트북과 SNS의 흔적을 쫓는 아버지의 이야기를 담은 존 조 주연의 영화 '서치'의 제작사 바젤레프가 공동제작으로 참여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장동윤과 박유나가 주연한 로맨틱 코미디 영화 '롱디'가 최근 촬영을 마쳤다고 제작사 트웰브져니가 15일 전했다.

[트웰브져니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트웰브져니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롱디'는 사회초년생 도하와 인디 뮤지션 태인이 장거리 연애를 시작하면서 벌어지는 스크린 라이프 시대의 사랑 이야기를 담았다.

장동윤은 인디밴드의 열렬한 팬에서 밴드의 보컬 태인과 연인으로 발전해 5년째 연애를 이어가며 직장생활과 연애 사이에서 고군분투는 도하를 연기했다.

밴드의 리더로 뜨거운 20대를 지나왔지만 서른을 앞두고 꿈과 현실 사이 선택의 갈림길에 선 태인은 드라마 '비밀의 숲', '스카이 캐슬' 등으로 얼굴을 알린 박유나가 연기했다.

영화는 도하와 태인이 장거리 연애를 시작하면서 새로운 국면에 접어든 두 사람의 관계를 SNS 창, 웹캠, 유튜브 화면 등으로 연결되는 스크린 라이프를 통해 보여줄 예정이다.

실종된 딸을 찾기 위해 노트북과 SNS의 흔적을 쫓는 아버지의 이야기를 담은 존 조 주연의 영화 '서치'의 제작사 바젤레프가 공동제작으로 참여했다.

mih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