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종시 "유흥식 교황청 장관 임명 축하…교황 방북 성사되길"

송고시간2021-06-14 17:28

beta

세종시가 한국인 최초로 교황청 장관직에 임명된 유흥식(70) 라자로 대주교에게 축하를 보냈다.

시는 14일 논평을 통해 "이번 성직자성 장관 임명은 올해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님 탄생 200주년을 맞는 한국 천주교회의 경사이자 대한민국의 쾌거"라며 축하 인사를 전했다.

시는 "대주교 스스로 밝혔듯 프란치스코 교황의 방북을 성사시켜 한반도에 평화와 통일의 상서로운 기운이 넘쳐흐르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인사하는 유흥식 대주교
인사하는 유흥식 대주교

(세종=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천주교 대전교구장 유흥식 라자로 대주교가 12일 오후 세종시 반곡동 천주교 대전교구청에서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 임명과 관련한 소감을 발표한 뒤 취재진에게 인사하고 있다. 2021.6.12 psykims@yna.co.kr

(세종=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세종시가 한국인 최초로 교황청 장관직에 임명된 유흥식(70) 라자로 대주교에게 축하를 보냈다.

시는 14일 논평을 통해 "이번 성직자성 장관 임명은 올해 성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님 탄생 200주년을 맞는 한국 천주교회의 경사이자 대한민국의 쾌거"라며 축하 인사를 전했다.

이어 "유흥식 대주교는 충청에서 나고 자랐으며 2005년 대전교구장을 맡은 이래 세종교구를 건설하는 등 지역에 기여해왔다"며 "북한과 다양한 교류 사업을 추진하고, 2014년에는 프란치스코 교황님의 국내 방문에 큰 역할을 했다"고 치적을 설명했다.

시는 "대주교 스스로 밝혔듯 프란치스코 교황의 방북을 성사시켜 한반도에 평화와 통일의 상서로운 기운이 넘쳐흐르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j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