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학령인구 감소…올해 일반계고 대학 진학자 수 12% 줄어

송고시간2021-06-14 11:00

beta

올해 일반계 고등학교의 대학 진학률은 상승했으나 학령인구 감소로 대학 진학자 수는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14일 종로학원하늘교육이 학교알리미 공시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올해 일반계 고교 1천815곳의 대학 진학률(졸업자 중 대학진학자 비율)은 79.2%로 작년(78.9%)보다 0.3%포인트 상승했다.

올해 대학 진학자 수는 28만5천487명으로 작년(32만5천946명)보다 4만459명(12.4%) 감소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작년보다 4만여명 급감…자사고가 진학률 가장 낮아

서울대학교 정문
서울대학교 정문

[촬영 임광빈]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올해 일반계 고등학교의 대학 진학률은 상승했으나 학령인구 감소로 대학 진학자 수는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14일 종로학원하늘교육이 학교알리미 공시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올해 일반계 고교 1천815곳의 대학 진학률(졸업자 중 대학진학자 비율)은 79.2%로 작년(78.9%)보다 0.3%포인트 상승했다.

그러나 올해 대학 진학자 수는 28만5천487명으로 작년(32만5천946명)보다 4만459명(12.4%) 감소했다.

대학 진학자 수가 30만 명 미만으로 떨어진 것은 2000년 이후 처음이다.

시도별로 대학진학률을 보면 서울이 66.0%로 평균보다 낮았고 경기(74.2%)와 세종(78.4%) 역시 전국 평균에 미치지 못했다.

자치구별로는 서울 서초구가 55.2%로 가장 낮고 서울 강남구(56.4%)가 그 뒤를 이었다.

고등학교 유형별로 보면 자율형 사립고가 62.0%로 가장 낮았고 국제고(69.9%), 예술고와 외국어고(각 76.1%)도 전체 평균을 밑돌았다.

과학고는 87.4%로 진학률이 가장 높았다.

고교 유형별 대학진학률
고교 유형별 대학진학률

[종로학원하늘교육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종로학원하늘교육은 이 결과를 두고 "자신이 선호하는 대학(서울 소재 또는 주요 대학)에 가기 위해 대학을 지원하고 뜻을 이루지 못하면 재수를 불사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dy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