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우영, 카타르 알 사드와 계약 연장…2023년까지 동행

송고시간2021-06-14 08:59

beta

한국 남자 축구 국가대표 미드필더 정우영(32)이 소속팀 알 사드와 2년 더 함께한다.

카타르 프로축구 알 사드는 14일(한국시간)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정우영과 2023년까지 계약을 2년 연장했다고 밝혔다.

사비 감독 역시 지난달 2023년까지 알 사드와 계약을 연장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정우영, 알 사드와 2년 계약 연장
정우영, 알 사드와 2년 계약 연장

[알 사드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한국 남자 축구 국가대표 미드필더 정우영(32)이 소속팀 알 사드와 2년 더 함께한다.

카타르 프로축구 알 사드는 14일(한국시간)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정우영과 2023년까지 계약을 2년 연장했다고 밝혔다.

2011년 일본 J리그 교토 상가에서 프로에 데뷔해 주빌로 이와타, 빗셀 고베, 중국 충칭 리판 등을 거친 정우영은 2018년부터 알 사드에서 뛰고 있다.

수비형 미드필더를 주로 맡는 그는 알 사드에서 총 81경기에 나서 3골 2도움을 기록 중이다. 2020-2021시즌에는 정규리그와 컵대회 등 공식전 21경기에 출전했다.

알 사드는 2020-2021 카타르 스타스 리그 22경기에서 19승 3무를 거두며 '무패 우승'을 달성한 챔피언이자 카타르 리그 최다 우승(15회)팀이다.

정우영과 함께 국가대표로 활약하는 남태희가 몸담고 있으며, 스페인 축구의 '레전드'인 사비 에르난데스 감독이 2019년부터 지휘하고 있다.

사비 감독 역시 지난달 2023년까지 알 사드와 계약을 연장했다.

bo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