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업비트, 마로·페이코인 등 5개 코인 원화마켓서 '제거'

송고시간2021-06-12 10:44

beta

거래대금 기준으로 국내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인 업비트가 5가지 코인을 원화마켓에서 없애고 20가지가 넘는 코인을 한꺼번에 '유의 종목'으로 지정했다.

12일 업비트 홈페이지에 따르면 업비트는 11일 오후 5시 30분 "마로(MARO), 페이코인(PCI), 옵져버(OBSR), 솔브케어(SOLVE), 퀴즈톡(QTCON)의 원화 마켓(시장) 페어 제거를 안내해 드린다"고 밝혔다.

제거가 결정된 5개 코인 가운데 마로(MARO)는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의 관계사 '두나무앤파트너스'가 투자한 코인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5개 코인 '유의종목' 지정…특금법 신고 앞두고 '코인 정리' 관측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거래대금 기준으로 국내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인 업비트가 5가지 코인을 원화마켓에서 없애고 20가지가 넘는 코인을 한꺼번에 '유의 종목'으로 지정했다.

은행과의 실명계좌 재계약, 특정금융정보법(특금법) 신고 등을 앞두고 '코인 정리' 절차에 들어간 것으로 해석된다.

12일 업비트 홈페이지에 따르면 업비트는 11일 오후 5시 30분 "마로(MARO), 페이코인(PCI), 옵져버(OBSR), 솔브케어(SOLVE), 퀴즈톡(QTCON)의 원화 마켓(시장) 페어 제거를 안내해 드린다"고 밝혔다.

업비트 로고
업비트 로고

[두나무 제공]

제거 시점은 "2021.06.18 12:00"로, 제거 사유는 "원화마켓 페어 유지를 위한 내부 기준 미달"로 공지됐다.

제거가 결정된 5개 코인 가운데 마로(MARO)는 업비트 운영사 두나무의 관계사 '두나무앤파트너스'가 투자한 코인이다.

다날[064260]이 발행한 페이코인(PCI)도 두나무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두나무의 주요 주주 케이큐브1호 벤처투자조합의 지분을 다날 자회사 다날엔터테인먼트가 보유하고 있다.

금융위원회는 최근 가상자산 사업자(가상화폐 거래소) 등이 자체 발행한 가상자산의 매매·교환을 중개하거나 알선하는 행위를 금지하겠다는 방침을 밝힌 바 있다. 사업자나 임직원이 자전거래, 통정·가장매매, 고가·저가 주문, 허수주문 등으로 시세 조종할 가능성을 막겠다는 취지다.

업비트도 9월 25일까지 금융위 산하 금융정보분석원(FIU)에 특금법 관련 신고를 마쳐야 하는 만큼, 이해 충돌 여지가 있는 코인들을 미리 폐지한 것으로 해석된다.

아울러 업비트는 11일 같은 시각 25가지 코인을 '유의 종목'으로 지정했다.

대상 코인은 코모도(KMD), 애드엑스(ADX), 엘비알와이크레딧(LBC) 등인데, 업비트는 이들 코인의 유의 종목 지정 사유에 대해 "팀 역량 및 사업, 정보 공개 및 커뮤니케이션, 기술 역량, 글로벌 유동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 내부 기준에 미달해 투자자 보호를 위한 조치가 필요할 것으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유의 종목 지정 후 1주일간 업비트는 해당 디지털 자산에 대한 검토를 통해 최종 거래 지원 종료 여부를 판단할 예정"이라며 "이 기간에 유의 종목 지정 사유가 완벽히 소명되지 않을 경우, 업비트는 별도의 공지를 통해 거래 지원 종료에 대한 안내를 진행할 예정이며, 정확한 거래 지원 종료 일정은 거래 지원 종료 공지를 통해 안내해 드릴 것"이라고 공지했다.

'폐지' 가능성까지 염두에 둔 유의종목 지정이라는 뜻이다.

이에 따라 업계에서는 향후 은행 실명계좌 발급과 FIU 특금법 관련 신고 과정에서 가상화폐 거래소에 상장된 코인 종류가 많을수록 '위험 관리' 차원에서 감점 가능성이 큰 만큼, 업비트가 코인 정리 절차에 들어갔다는 해석이 나오고 있다.

shk99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