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CGV·롯데시네마 이어 메가박스도 영화 관람료 재인상

송고시간2021-06-11 16:29

beta

CGV와 롯데시네마에 이어 메가박스도 영화 관람료를 인상한다.

지난해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타격을 입은 멀티플렉스 극장 3사 모두 코로나 사태 이후 두 번째 인상을 단행했다.

메가박스는 다음 달 5일부터 영화 관람료를 1천원 인상한다고 11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CGV와 롯데시네마에 이어 메가박스도 영화 관람료를 인상한다. 지난해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타격을 입은 멀티플렉스 극장 3사 모두 코로나 사태 이후 두 번째 인상을 단행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메가박스는 다음 달 5일부터 영화 관람료를 1천원 인상한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관람료는 2D 일반 영화 성인 기준으로 주중 1만3천원, 주말 1만4천원으로 오른다.

더 부티크 스위트, 프라이빗, 발코니 관은 이번 인상에서 제외되고, 국가유공자·장애인·만 65세 이상·미취학 아동·경찰∙소방 종사자·백신 접종 완료자에게 적용되는 우대 요금은 그대로 유지한다.

메가박스는 "극장 생존과 한국 영화산업 정상화를 위해 불가피하게 관람료 인상 결정을 내렸다"며 "더 나은 극장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늦추지 않겠다"고 밝혔다.

멀티플렉스 3사는 지난해 10∼12월 차례로 영화 관람료를 인상했다. 이어 CGV가 6개월 만인 지난 4월부터 다시 한번 인상된 관람료를 적용하고 있다. 롯데시네마도 7월부터 1천원 인상된 요금이 적용된다.

mih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