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인영 "군남댐, 신뢰의 공간 되길…남북 농업협력 발전시킬것"

송고시간2021-06-11 14:36

beta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11일 경기도 연천군 군남댐 홍수 조절 부지에 조성된 평화농장을 찾아 "이곳이 불통의 공간에서 신뢰의 공간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며 향후 남북 농업협력 지원을 약속했다.

이 장관은 이날 오전 전국농민회총연맹 주최로 개최된 평화경작지 조성 기념 모내기 행사에 참석해 "향후 남북 대화 재개를 통해 남북 농업협력으로 발전시켜 나갈 수 있게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 장관은 "우리 삶의 근간이라고 할 수 있는 식량문제는 한반도 생명공동체로 살아가는 남북 모든 주민을 위해 반드시 해결해야 하는 과제"라며, 평화경작지 사업이 "남북의 농업·민생·환경협력의 의미 있는 출발점"이라고 평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군남댐 홍수 조절부지 '평화농장' 모내기 행사 축사

이인영 통일부 장관
이인영 통일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11일 경기도 연천군 군남댐 홍수 조절 부지에 조성된 평화농장을 찾아 "이곳이 불통의 공간에서 신뢰의 공간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며 향후 남북 농업협력 지원을 약속했다.

이 장관은 이날 오전 전국농민회총연맹 주최로 개최된 평화경작지 조성 기념 모내기 행사에 참석해 "향후 남북 대화 재개를 통해 남북 농업협력으로 발전시켜 나갈 수 있게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군남댐은 임진강 최북단에 위치한 홍수조절용 댐이다. 지난해 북한의 일방적인 방류로 수위가 역대 최고치까지 상승하면서 인근 주민들이 긴급대피하는 등 피해가 발생했다.

경기도는 군남댐 홍수 조절 부지 일부에 평화경작지를 조성, 여기서 생산되는 경작물을 활용해 북한 주민을 위한 인도협력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 장관은 "우리 삶의 근간이라고 할 수 있는 식량문제는 한반도 생명공동체로 살아가는 남북 모든 주민을 위해 반드시 해결해야 하는 과제"라며, 평화경작지 사업이 "남북의 농업·민생·환경협력의 의미 있는 출발점"이라고 평가했다.

또 "이런 협력에서 더 나아가 남북 농민들이 함께 경작지를 운영하고, 남북 농업 공동연구단지 조성 등으로 발전시킬 수 있을 것"이라는 구상을 밝혔다.

yk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