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권순범 대구고검장 "인권 검찰 지향…사회적 약자 보호"

송고시간2021-06-11 14:14

beta

권순범 신임 대구고검장은 11일 "인권 검찰을 지향해 피해자와 사회적 약자의 절차적 권리가 충실하게 보호되도록 하자"고 말했다.

권 고검장은 이날 취임식 없이 배포한 취임사에서 "사법 통제 기능과 역할을 강화해 헌법과 법률이 정한 책무에 따라 수사 전반에 '적법절차와 인권'의 가치가 제대로 구현될 수 있도록 독려하는 사법 통제관 역할, 인권보호관 기능을 수행하자"고 당부했다.

권 고검장은 "아동학대 등 사회적 약자를 울리는 폭력 범죄에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하되 경미한 생계형 범죄에 대해서는 처벌만능주의에서 벗어나 재범을 방지하고 경제적 자립을 도와 지역 발전과 성장에 기여하는 검찰이 되자"고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권순범 신임 대구고검장
권순범 신임 대구고검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권순범 신임 대구고검장은 11일 "인권 검찰을 지향해 피해자와 사회적 약자의 절차적 권리가 충실하게 보호되도록 하자"고 말했다.

권 고검장은 이날 취임식 없이 배포한 취임사에서 "사법 통제 기능과 역할을 강화해 헌법과 법률이 정한 책무에 따라 수사 전반에 '적법절차와 인권'의 가치가 제대로 구현될 수 있도록 독려하는 사법 통제관 역할, 인권보호관 기능을 수행하자"고 당부했다.

이어 "기계적 업무처리는 결코 공정한 법 집행이 아니다"며 "공정하고 엄격한 법 집행을 위해 외부의 부당한 압력이 있더라도 바위처럼 굳건하고, 스스로 업무 중립과 사건 처리 독립을 관철해 내자"고 강조했다.

권 고검장은 "아동학대 등 사회적 약자를 울리는 폭력 범죄에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하되 경미한 생계형 범죄에 대해서는 처벌만능주의에서 벗어나 재범을 방지하고 경제적 자립을 도와 지역 발전과 성장에 기여하는 검찰이 되자"고 했다.

사법연수원 25기인 권 고검장은 법무부 형사법제과장, 대검 정책기획과장, 서울중앙지검 형사5부장, 대검 범죄정보기획관, 전주지검장, 부산지검장 등을 지냈다.

lee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