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K종합화학, 초소형 전기차용 신소재 개발 나선다

송고시간2021-06-11 13:29

beta

SK이노베이션[096770]의 화학사업 자회사인 SK종합화학이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KEMA)와 손잡고 미래차용 신소재 개발에 나선다.

SK종합화학은 KEMA와 서울 종로구 소재 SK서린사옥에서 초소형 전기차 핵심부품 경량화를 위한 신소재 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SK종합화학 배성찬 오토모티브 사업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초소형 전기차의 경량화와 안전성을 모두 만족시키는 신소재를 개발해 전기차 산업 생태계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와 업무협약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SK이노베이션[096770]의 화학사업 자회사인 SK종합화학이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KEMA)와 손잡고 미래차용 신소재 개발에 나선다.

SK종합화학은 KEMA와 서울 종로구 소재 SK서린사옥에서 초소형 전기차 핵심부품 경량화를 위한 신소재 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SK종합화학과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Korea Smart E-Mobility Association)가 11일 서울 종로구 소재 SK서린빌딩에서 초소형 전기차 핵심부품 경량화를 위한 신소재 개발 목적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SK종합화학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K종합화학과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Korea Smart E-Mobility Association)가 11일 서울 종로구 소재 SK서린빌딩에서 초소형 전기차 핵심부품 경량화를 위한 신소재 개발 목적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SK종합화학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K종합화학은 이번 KEMA와의 협력으로 초소형 전기차용 소재 개발을 위한 실증사업을 실시하고 중·장기적으로 중대형 전기차의 경량화 소재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SK종합화학은 최근 E-모빌리티 확산에 맞춰 친환경 솔루션의 핵심인 3R(Recycle·Reduce·Replace)을 통해 친환경 그린 비즈니스 및 관련 업계와의 상생 협력을 확대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포스코[005490]와 전기차에 적용하기 위한 철강-플라스틱 복합소재 개발에 뜻을 모았다.

SK종합화학 배성찬 오토모티브 사업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초소형 전기차의 경량화와 안전성을 모두 만족시키는 신소재를 개발해 전기차 산업 생태계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s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