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철수, 광주 철거건물 붕괴참사 현장 찾아 "명백한 인재"

송고시간2021-06-11 12:54

beta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11일 광주 동구 학동 재개발구역의 철거건물 붕괴 참사 현장을 찾아 "이번 사고는 명백한 인재(人災)"라고 말했다.

안 대표는 "2019년 서울 잠원동 사고와 유사한 사고가 또다시 일어났다"며 "같은 사고가 이렇게 반복된다는 것은 제도적 미비점이 개선되지 않고 그대로 방치됐다는 것"이라고 지적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철거건물 붕괴참사 현장 찾은 안철수
철거건물 붕괴참사 현장 찾은 안철수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11일 오전 광주 동구 학동 재개발구역의 철거건물 붕괴 참사 현장을 찾아 수습 현황을 청취하고 있다. 2021.6.11 hs@yna.co.kr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11일 광주 동구 학동 재개발구역의 철거건물 붕괴 참사 현장을 찾아 "이번 사고는 명백한 인재(人災)"라고 말했다.

안 대표는 "2019년 서울 잠원동 사고와 유사한 사고가 또다시 일어났다"며 "같은 사고가 이렇게 반복된다는 것은 제도적 미비점이 개선되지 않고 그대로 방치됐다는 것"이라고 지적됐다.

그는 "말로만 그치지 말고 재발 방지책을 만들어 제대로 시행해야 한다"며 "책임도 반드시 엄중하게 물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난 9일 오후 4시 22분께 이곳에서는 철거공사장 앞 정류장에 정차한 시내버스와 탑승자 17명이 붕괴건물 잔해에 매몰됐다.

승객 9명이 숨졌고, 운전기사와 다른 승객 등 8명은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졌다.

hs@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UPiWmkOLKUE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