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귀포소식] 부동산 실거래 의심 정밀조사

송고시간2021-06-11 12:11

beta

서귀포시가 최근 부동산 실거래가 의심되는 자료에 대해 정밀조사에 들어갔다.

이번 정밀조사는 부동산거래신고법 위반, 편법증여, 업·다운계약서 등 허위신고 관행을 근절시켜 건전한 부동산거래 질서를 확립하기 위함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집값 담합 등 조직적으로 이루어지는 불법행위를 적발하는 데 시민들의 적극적인 제보(부동산시장거래질서교란행위신고센터 ☎1833-4324, 한국인터넷광고재단 부동산광고시장감시센터 ☎02-6951-1375)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귀포=연합뉴스) 서귀포시가 최근 부동산 실거래가 의심되는 자료에 대해 정밀조사에 들어갔다.

서귀포시청 전경
서귀포시청 전경

[서귀포시 제공]

이번 정밀조사는 부동산거래신고법 위반, 편법증여, 업·다운계약서 등 허위신고 관행을 근절시켜 건전한 부동산거래 질서를 확립하기 위함이다.

조사대상은 2020년 7월부터 10월까지 신고된 부동산 실거래 6천13건 중 한국부동산원의 상시모니터링 결과 통보된 94건으로 거래당사자(매도인과 매수인), 개업공인중개사가 중개한 경우는 공인중개사 포함 200여 명이 해당한다.

유형별로는 인근 가격 수준 대비 고·저가 신고, 매수인 자금조달 의심 등으로 시는 오는 7월 30일까지 소명서 및 증빙자료(계약서, 이체내역 등)를 접수해 검토한 뒤 소명자료가 불충분하거나 제출하지 않을 경우 소명 조사 후 최종 미제출자에 대해서는 3천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계획이다.

정밀조사 결과 실거래 위반자는 최대 부동산 취득가액의 5%에 해당하는 과태료 처분을 받고, 세무서에도 통보된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집값 담합 등 조직적으로 이루어지는 불법행위를 적발하는 데 시민들의 적극적인 제보(부동산시장거래질서교란행위신고센터 ☎1833-4324, 한국인터넷광고재단 부동산광고시장감시센터 ☎02-6951-1375)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