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동남아시안게임도 예정대로…주최국 베트남 연기안에 7개국 'NO'

송고시간2021-06-11 10:43

beta

일본이 도쿄 올림픽을 강행하는 가운데 동남아시안게임(SEA) 주최국인 베트남은 코로나 확산을 우려해 연기를 제안했지만, 인도네시아 등 7개 참가국이 거절했다.

11일 안타라통신 등에 따르면 지난 9일 동남아시안게임경기연맹(SEAGF) 주재 회의에서 올해 하반기 제31회 동남아시안게임 개최국인 베트남이 경기를 내년 5월이나 6월로 연기하고 싶다고 밝혔다.

올해 11월 21일부터 12월 2일까지 베트남 수도 하노이를 비롯한 12개 지역에서 열리는 동남아시안게임에는 11개국에서 선수 7천명을 포함해 코치, 관계자 등 2만여명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군부 쿠데타 발생 미얀마만 찬성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일본이 도쿄 올림픽을 강행하는 가운데 동남아시안게임(SEA) 주최국인 베트남은 코로나 확산을 우려해 연기를 제안했지만, 인도네시아 등 7개 참가국이 거절했다.

2019년 필리핀 동남아시안게임 폐막식서 연맹기 넘겨받은 베트남
2019년 필리핀 동남아시안게임 폐막식서 연맹기 넘겨받은 베트남

[EPA자료사진=연합뉴스]

11일 안타라통신 등에 따르면 지난 9일 동남아시안게임경기연맹(SEAGF) 주재 회의에서 올해 하반기 제31회 동남아시안게임 개최국인 베트남이 경기를 내년 5월이나 6월로 연기하고 싶다고 밝혔다.

올해 11월 21일부터 12월 2일까지 베트남 수도 하노이를 비롯한 12개 지역에서 열리는 동남아시안게임에는 11개국에서 선수 7천명을 포함해 코치, 관계자 등 2만여명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베트남은 자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증가 상황과 확산 우려를 연기 사유로 제시했다.

하지만, 인도네시아는 브루나이, 캄보디아,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태국과 마찬가지로 당초 계획대로 경기를 진행하길 원한다고 답했다.

이들 7개국은 동남아시안게임 개최 연기가 내년에 열리는 다른 스포츠 경기에서 선수들이 성적을 내는데 혼선을 준다며 거절했다.

쿠데타가 발생한 미얀마만 개최 연기를 지지했고, 라오스와 동티모르는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의 결정에 따르겠다고 밝혔다.

동남아시안게임 주최국 베트남 연기하자는데 인니 등 거절
동남아시안게임 주최국 베트남 연기하자는데 인니 등 거절

[EPA자료사진=연합뉴스]

인도네시아 청소년체육부는 성명을 통해 연기 거절 이유를 조목조목 밝혔다.

청소년체육부는 "내년에 중국 항저우에서 제19회 아시안게임이 열린다. 지난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인도네시아가 4위를 달성했는데,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도 4위 안에 들 수 있을지 확신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만약 동남아시안게임이 내년으로 연기되면 선수들 집중력이 분산되고, 심리적 부담이 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인도네시아 청소년체육부는 또 동남아시안게임을 내년으로 연기하면 참가 예산 문제가 발생한다고 지적했다.

코로나 사태로 가뜩이나 정부 재정이 부족한 상황에 혼선이 발생한다는 뜻이다.

아울러 "2018년 아시안게임 당시 베트남이 본래 주최국이었으나 재정난을 이유로 개최권을 반납해 우리가 개최하지 않았느냐"며 "우리는 이번 동남아시안게임 개최가 아세안국가들이 서로 돕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noano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