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국판 우버'디디추싱, 뉴욕증시 상장 추진…"100억달러 공모"

송고시간2021-06-11 10:29

beta

중국 최대의 차량 공유 서비스 업체이자 택시 애플리케이션(앱)인 디디추싱(滴滴出行)이 올해 7월 뉴욕 증시에 상장해 100억 달러의 자금을 확보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로이터통신은 11일 디디추싱이 전날 미국증시 상장 계획을 발표했다면서 소식통을 인용해 기업공개(IPO) 목표액이 100억 달러에 달한다고 보도했다.

디디추싱이 뉴욕증시 IPO를 통해 100억 달러를 확보하게 되면 올해 들어 이뤄지는 세계 최대 규모의 IPO가 될 것이라고 통신은 예상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로이터 통신 "올 IPO중 최대규모…기업가치 1천억달러 기대"

(서울=연합뉴스) 정재용 기자 = 중국 최대의 차량 공유 서비스 업체이자 택시 애플리케이션(앱)인 디디추싱(滴滴出行)이 올해 7월 뉴욕 증시에 상장해 100억 달러의 자금을 확보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로이터통신은 11일 디디추싱이 전날 미국증시 상장 계획을 발표했다면서 소식통을 인용해 기업공개(IPO) 목표액이 100억 달러에 달한다고 보도했다.

'중국판 우버' 디디추싱 앱
'중국판 우버' 디디추싱 앱

[플리커 제공]

통신은 또 디디추싱이 뉴욕증시 상장 시기에 대해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으나, 오는 7월 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디디추싱은 뉴욕증시에 성공적으로 상장될 경우 기업가치가 1천억 달러에 육박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통신은 전했다.

디디추싱이 뉴욕증시 IPO를 통해 100억 달러를 확보하게 되면 올해 들어 이뤄지는 세계 최대 규모의 IPO가 될 것이라고 통신은 예상했다.

디디추싱은 모바일 앱을 통해 가장 가까운 곳에 있는 가맹 택시나 개인 자가용 차량을 배차해 주는 차량 공유 서비스를 주력 분야로 하는 기업으로, '중국판 우버'로 불린다.

디디추싱은 소프트뱅크, 알리바바(阿里巴巴), 텐센트(騰迅·텅쉰) 등으로부터 투자를 받고 있다.

디디추싱은 '로보택시', 즉 자율주행 택시 분야에도 뛰어들었다.

지난해 6월부터 상하이 자딩(嘉定)구의 시범 구역에서 로보택시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 디디추싱은 오는 2030년까지 100만대에 달하는 자율주행 차량을 운영할 방침이다.

디디추싱은 매출액은 지난해에서는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완만한 증가세를 보였으나 올해 들어 급증하고 있다.

디디추싱은 전날 IPO 계획과 함께 발표한 실적자료를 통해 올해 1∼3월 사이 매출액이 422억 위안으로 전년 동기의 205억 위안보다 배 이상 증가했다고 밝혔다.

jj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