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나친 관심은 폭력이 될 수도…연극 '그류? 그류!'

송고시간2021-06-11 10:07

beta

창작공동체 아르케는 연극 '그류? 그류!'를 오는 20일까지 대학로 선돌극장에서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그류? 그류!'는 원작 '여러분이 그렇다면, 그런 거죠'를 1972년 충청도 시골 마을 대추리로 시공간을 바꿔 '진실은 무엇인가'를 묻는다.

아르케는 "작품은 타인에 대한 지나친 관심이 배려가 아닌 잔인한 폭력이 될 수도 있다는 것을 경고한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창작공동체 아르케 제공]

[창작공동체 아르케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창작공동체 아르케는 연극 '그류? 그류!'를 오는 20일까지 대학로 선돌극장에서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이탈리아의 노벨문학상 수상작가 루이지 피란델로(1867∼1936)의 작품을 시리즈로 선보이는 '피란델로 전' 첫 번째 무대다.

'그류? 그류!'는 원작 '여러분이 그렇다면, 그런 거죠'를 1972년 충청도 시골 마을 대추리로 시공간을 바꿔 '진실은 무엇인가'를 묻는다.

극은 대추리에 이사 온 한 가족의 모순된 사연 속에서 진실을 파헤쳐가는 마을 사람들의 심리 변화에 초점을 맞췄다.

인심 좋은 마을 사람들은 사건이 진행될수록 천박하고 이기적인 속성을 드러내고, 진실을 밝히는 과정에서 집단적 광기에 휩싸여간다.

아르케는 "작품은 타인에 대한 지나친 관심이 배려가 아닌 잔인한 폭력이 될 수도 있다는 것을 경고한다"고 설명했다.

김승철 아르케 대표가 연출하고, 배우 조은경·이경성·임태산 등이 출연한다.

dkl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