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사상 첫 군검찰 수사심의위원회 출범…위원장 김소영 전 대법관

송고시간2021-06-11 08:32

beta

국방부의 사상 첫 '군검찰 수사심의위원회'가 11일 출범했다.

김소영 전 대법관이 위원장을 맡은 수사심의위에는 시민단체, 학계, 법조계, 언론계 등 다양한 분야의 민간 전문가들이 위원으로 위촉됐다고 국방부가 밝혔다.

국방부는 서울 용산 국방부 청사 본관에서 위원들을 위촉하고 제1차 심의위원회를 개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법조·학계·시민단체·언론계 등 민간인 참여…'女중사 사건' 심의

국방부, 군검찰 수사심의위원회 위촉식 개최
국방부, 군검찰 수사심의위원회 위촉식 개최

(서울=연합뉴스) 서욱 국방부 장관이 11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 본관에서 열린 군검찰 수사심의위원회 위촉식에서 김소영 위원장에게 위촉장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방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국방부의 사상 첫 '군검찰 수사심의위원회'가 11일 출범했다.

김소영 전 대법관이 위원장을 맡은 수사심의위에는 시민단체, 학계, 법조계, 언론계 등 다양한 분야의 민간 전문가들이 위원으로 위촉됐다고 국방부가 밝혔다.

국방부는 서울 용산 국방부 청사 본관에서 위원들을 위촉하고 제1차 심의위원회를 개최했다.

수사심의위 설치와 개최는 최근 발생한 공군 이 모 중사 성폭력 피해 사망 사건에 대해 제기되는 국민적 의혹을 해소하고 수사의 신뢰성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고 국방부는 설명했다.

수사심의위에서는 군검찰의 수사 계속 여부, 공소 제기 또는 불기소 처분 여부, 구속영장 청구 및 재청구 여부, 수사 적정·적법성에 관한 사항을 심의한다.

국방부는 앞으로 수사심의위의 역할 범위를 전군 군검찰 수사로 확대할 필요성을 검토하기로 했다.

서욱 국방부 장관은 위촉장을 수여한 자리에서 "공군 성추행 피해자 사망 사건에 대한 국민적 의혹을 해소하고, 수사의 신뢰성을 확보하는 데 큰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군검찰 수사심의원회는 '정의'와 '인권' 위에 새로운 병영문화를 재구축하는 튼튼한 초석이 될 것"이라며 "군의 사법 정의 구현과 장병 인권보장을 위해서도 위원들의 전문적인 역량을 발휘해 달라"고 말했다.

국방부, 제1차 군검찰 수사심의위원회 개최
국방부, 제1차 군검찰 수사심의위원회 개최

(서울=연합뉴스) 서욱 국방부 장관이 11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 본관에서 열린 제1차 군검찰 수사심의위원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왼쪽은 김소영 위원장. [국방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three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