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힘 전당대회 투표율 45.4%…당원투표 도입이래 최고

송고시간2021-06-10 18:50

beta

국민의힘 차기 지도부 경선의 당원 투표율이 45.36%로 10일 집계됐다.

국민의힘 전당대회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7∼8일 모바일 투표와 전날부터 이날 오후 5시까지 진행된 자동응답시스템(ARS) 투표를 합산한 결과 투표율이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책임당원 투표 방식이 처음 도입된 2014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전당대회(31.76%) 이후 가장 높은 수치라고 국민의힘은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민의힘 당대표 후보들
국민의힘 당대표 후보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국민의힘 차기 지도부 경선의 당원 투표율이 45.36%로 10일 집계됐다.

국민의힘 전당대회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7∼8일 모바일 투표와 전날부터 이날 오후 5시까지 진행된 자동응답시스템(ARS) 투표를 합산한 결과 투표율이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는 책임당원 투표 방식이 처음 도입된 2014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전당대회(31.76%) 이후 가장 높은 수치라고 국민의힘은 설명했다.

가장 최근 전당대회였던 2019년 자유한국당 전당대회는 최종 투표율이 24.58%였다.

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