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비 내리는 시골길에서 미끄러진 버스, 논바닥에 빠질 뻔

송고시간2021-06-10 18:34

위태롭게 논두렁에 걸린 버스
위태롭게 논두렁에 걸린 버스

[해남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해남=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10일 오후 5시 53분께 전남 해남군 산이면 초송리의 한 도로 옆 논두렁에 군내버스가 추락할 뻔한 사고가 발생했다.

비가 내리는 미끄러운 곡선 도로를 달리던 버스가 미끄러져 논과 보행로 사이에 위태롭게 걸려 멈춰 섰다.

이 사고로 버스 운전자 등 4명이 비교적 가벼운 부상을 당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pch8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