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총리 "원시적 사고로 국민 희생…되풀이 안돼"(종합)

송고시간2021-06-10 14:55

사고 수습 현장 방문 "송구하다…안전 문제 제로베이스에서 살필 것"

김부겸 총리, 광주 철거건물 붕괴사고 현장 방문
김부겸 총리, 광주 철거건물 붕괴사고 현장 방문

(광주=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가 10일 광주 동구 학동 재개발지역 철거건물 붕괴사고 현장을 방문해 취재진 앞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6.10 kimsdoo@yna.co.kr

(서울·광주=연합뉴스) 조민정 장아름 기자 = 김부겸 국무총리는 10일 "철거 현장 사고가 되풀이되지 않도록 사고원인을 철저하게 밝혀내겠다"고 밝혔다.

김 총리는 이날 오후 광주 동구 학동 붕괴 사고 현장을 찾아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시하고 정책을 집행해온 우리 문재인 정부에서 또 이런 안타까운 사고가 나 희생되신 분들, 유족, 국민 여러분께 죄송하다"고 말했다.

그는 "지금도 전국에 이런 철거 현장이 상당히 많은데 이런 일이 되풀이돼선 안 된다"며 "건축물 관리법이 새로 제정됐음에도 어찌 보면 원시적일 수 있는 사고가 나 안타까운 국민의 희생이 발생했다"고 지적했다.

김 총리는 소방청과 광주광역시에 현장수습과 피해가족 지원·부상자 치료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면서 "정부는 국토부 조사와 경찰 수사를 통해 사고원인을 철저히 규명하고, 이에 따라 후속조치와 근원적인 재발방지대책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광주 학동 건물 붕괴
광주 학동 건물 붕괴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9일 오후 광주 동구 학동의 한 철거 작업 중이던 건물이 붕괴, 도로 위로 건물 잔해가 쏟아져 시내버스 등이 매몰됐다. 사진은 사고 현장에서 119 구조대원들이 구조 작업을 펼치는 모습. 2021.6.9 iso64@yna.co.kr

김 총리는 "오늘 대통령께서도 2019년 서울 잠원동 사고와 달라진 게 없다고 안타까움을 표시하셨다"며 "수사를 통해 밝힐 부분을 철저히 밝히고 제도 개선해야 할 부분도 찾아내겠다"고 말했다.

김 총리는 현장 방문 후 희생자들이 안치된 병원을 방문, 유족들을 위로했다.

그는 SNS를 통해 "국민의 생명을 지키지 못했다. 참으로 송구하다"며 "그야말로 마른하늘에 날벼락 같은 참변을 당하신 유족들의 애통한 모습을 뵈니 죄스러움에 가슴이 미어진다"고 심경을 밝혔다.

그러면서 "당장 이 같은 원시적 사고가 반복되지 않도록 건설 현장부터 철저히 살피겠다. 안전에 대해서는 모든 것을 제로베이스에 두고 다시 살피겠다"고 강조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sH0VRoq1zQ8

areu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