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러시아, 코로나19 신규확진자 3월 이후 처음 1만명대로 늘어

송고시간2021-06-09 18:37

beta

러시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지난 3월 중순 이후 처음으로 1만명대로 증가했다.

9일(현지시간) 러시아의 코로나19 유입·확산 대책 본부에 따르면 이날 러시아 전체 신규 확진자는 1만407명, 수도 모스크바의 신규 확진자는 4천124명으로 집계됐다.

국제 통계사이트 '아워월드인데이터'의 지난 7일 기준 자료에 따르면 러시아인 1천767만명이 코로나19 백신을 최소 1회 접종받아 인구(1억4천600만 명) 대비 접종률이 12%에 불과한 것으로 파악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백신 접종률 저조하고 방역 느슨해지는 가운데 확진자 증가세

(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러시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지난 3월 중순 이후 처음으로 1만명대로 증가했다.

9일(현지시간) 러시아의 코로나19 유입·확산 대책 본부에 따르면 이날 러시아 전체 신규 확진자는 1만407명, 수도 모스크바의 신규 확진자는 4천124명으로 집계됐다.

전체 누적 확진자는 515만6천250명으로 세계 6위 규모에 머물렀다.

러시아에선 지난 3월 14일 1만83명의 신규 확진자가 보고된 이후 한때 7천 명대까지 떨어졌으나 최근 들어 다시 증가하는 추세다.

정부의 방역 제한조치가 상당히 완화되면서 경제·사회 활동이 활성화하고, 주민들의 경계심이 약화하는 데다, 백신 접종은 기대만큼 속도감 있게 이루어지지 않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국제 통계사이트 '아워월드인데이터'의 지난 7일 기준 자료에 따르면 러시아인 1천767만명이 코로나19 백신을 최소 1회 접종받아 인구(1억4천600만 명) 대비 접종률이 12%에 불과한 것으로 파악됐다.

러시아는 지난해 12월부터 자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스푸트니크 V'를 이용한 접종을 시작했으며, 최근에는 추가로 개발한 다른 2종류의 백신까지 투입해 접종을 서두르고 있으나 주민들의 접종 열기는 크게 높아지지 않고 있다.

현지 당국은 주민들이 대규모로 휴가지로 몰리는 여름철이 다가오면서 확진자가 급속히 증가하는 3차 확산이 시작될 것을 우려하고 있다.

러시아 코로나19 백신 접종 모습
러시아 코로나19 백신 접종 모습

[타스=연합뉴스 자료사진]

cj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