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월호 특검, 해양경찰청 압수수색

송고시간2021-06-09 15:47

beta

세월호 참사 증거조작 의혹을 수사 중인 이현주 특별검사팀이 9일 해양경찰청 압수수색에 나섰다.

특검팀은 이날 오전 검사와 수사관 등을 인천 연수구에 있는 해양경찰청에 보내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이들은 해양경찰청 구조안전국 수색구조과를 중심으로 세월호 참사 당시에 생성된 자료 등을 확보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세월호 특검, 해양경찰청 압수수색
세월호 특검, 해양경찰청 압수수색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세월호 참사 증거조작 의혹을 수사 중인 이현주 특별검사팀이 9일 해양경찰청 압수수색에 나섰다.

특검팀은 이날 오전 검사와 수사관 등을 인천 연수구에 있는 해양경찰청에 보내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이들은 해양경찰청 구조안전국 수색구조과를 중심으로 세월호 참사 당시에 생성된 자료 등을 확보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압수수색은 상황에 따라 수일간 진행될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특검팀은 지난 7일에도 서해해경청과 목포해양경찰서를 압수수색했으며 해경이 세월호 DVR(CCTV 저장장치)을 수거하는 모습을 찍은 영상과 일지 등 관련 자료들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현주 특검
이현주 특검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달 출범한 세월호 특검은 세월호 CCTV 복원 데이터 조작 의혹과 세월호의 블랙박스 격인 DVR 본체 수거 과정 의혹, DVR 관련 청와대 등 당시 정부 대응의 적정성 등을 수사하고 있다.

laecor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