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엘살바도르, 비트코인 법정통화로 세계 첫 승인

송고시간2021-06-09 15:30

beta

엘살바도르 의회가 9일(현지시간) 가상화폐인 비트코인을 법정통화로 승인했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다.

중남미 국가인 엘살바도르는 전 세계 국가 중 처음으로 비트코인을 일상생활에서 법정통화로 사용하는 국가가 됐다.

엘살바도르 의회는 이날 밤 나이브 부켈레 대통령이 제출한 비트코인의 법정통화 승인안을 과반 찬성으로 가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비트코인 모형
비트코인 모형

[로이터=연합뉴스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광빈 기자 = 엘살바도르 의회가 9일(현지시간) 가상화폐인 비트코인을 법정통화로 승인했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다.

이에 따라 중남미 국가인 엘살바도르는 전 세계 국가 중 처음으로 비트코인을 일상생활에서 법정통화로 사용하는 국가가 됐다.

엘살바도르 의회는 이날 밤 나이브 부켈레 대통령이 제출한 비트코인의 법정통화 승인안을 과반 찬성으로 가결했다.

앞서 부켈레 대통령은 지난 5일 마이애미에서 열린 '비트코인 2021 콘퍼런스'에서 영상을 통해 비트코인의 법정통화 승인안을 의회에 제출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단기적으로는 일자리를 창출하고 공식 경제 밖에 있는 이들에게 금융 접근성을 제공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lkb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