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30세미만 화이자 접종 대상자 20만명 예약마감…이달말 추가예약

송고시간2021-06-09 10:38

beta

화이자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2분기 접종 대상자인 30세 미만 사회필수인력 등 20만명의 사전 예약이 조기에 마감됐다.

9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지난 7일 0시부터 시작된 화이자 백신 사전 접종 예약이 이날 오전 9시 기준으로 목표 인원인 20만명에 도달했다.

단, 조기 마감에 따라 미처 예약하지 못한 대상자나 대상자 조사에서 명단이 누락된 인원에 대해서는 1차 접종이 끝나는 이달 말부터 내달 초까지 추가 예약을 시행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서영 기자 = 화이자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2분기 접종 대상자인 30세 미만 사회필수인력 등 20만명의 사전 예약이 조기에 마감됐다.

9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지난 7일 0시부터 시작된 화이자 백신 사전 접종 예약이 이날 오전 9시 기준으로 목표 인원인 20만명에 도달했다.

당초 예약기간은 오는 15일까지로 예정돼 있었으나, 이보다 1주일가량 빠르게 마감된 것이다.

이번 화이자 백신 접종 사전예약 대상자는 30세 미만의 경찰·소방·해경 등 사회필수인력, 보건의료인, 취약시설 입소·종사자, 유치원·어린이집·초등학교 1∼2학년 교사·돌봄인력 등 9세 이하 어린이 교사 등이다.

1차 접종은 오는 15일부터 26일 사이, 2차 접종은 그로부터 3주 뒤인 7월 6일부터 17일 사이에 각 지역예방접종센터에서 진행된다.

예약이 끝난 이후에는 접종 장소를 임의로 바꿀 수 없으며, 접종 일정을 변경하려면 본인이 예약한 접종센터에 연락하면 된다.

접종 예약은 오는 15일까지 누리집을 통해 취소할 수 있으며, 별도의 사전 연락 없이 당일에 접종받지 않는 경우에는 접종 순서가 뒷순위로 밀리게 된다.

단, 조기 마감에 따라 미처 예약하지 못한 대상자나 대상자 조사에서 명단이 누락된 인원에 대해서는 1차 접종이 끝나는 이달 말부터 내달 초까지 추가 예약을 시행한다.

sy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