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의선 회장, 영국 車전문지 오토카 최고 영예의 상 수상

송고시간2021-06-09 08:46

beta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8일(현지시각) 영국 자동차 전문지 오토카가 주관하는 '2021 오토카 어워즈'에서 '이시고니스 트로피'를 수상했다.

9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정 회장이 수상한 이시고니스 트로피는 오토카 어워즈 중 최고 영예의 상으로, 전설적인 자동차 디자이너 겸 엔지니어인 알렉 이시고니스의 이름을 차용해 명명됐다.

오토카 측은 "지난 10년간 현대차그룹은 세계 굴지의 자동차 그룹으로 성장했으며, 정의선 회장이 이러한 변혁의 원동력"이라며 "10년 전만 해도 현대차·기아[000270]는 흥미로운 브랜드가 아니었지만 정 회장의 리더십으로 주요 선두 업체들과 대등하게 경쟁하며 놀라운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고 정 회장의 수상 이유를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시고니스 트로피 받아…오토카 "정 회장은 현대차그룹 성장의 원동력"

정의선 "모빌리티 솔루션 통해 인류 공헌하겠다는 의지에 활력 불어넣을 것"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8일(현지시각) 영국 자동차 전문지 오토카가 주관하는 '2021 오토카 어워즈'에서 '이시고니스 트로피'를 수상했다.

정의선 회장, 영국 오토카 '이시고니스 트로피' 수상
정의선 회장, 영국 오토카 '이시고니스 트로피' 수상

(서울=연합뉴스) 현대자동차그룹 정의선 회장이 8일(현지시각) 영국 자동차 전문지 오토카 (Autocar)가 주관하는 '2021 오토카 어워즈(2021 Autocar Awards)'에서 최고 영예의 상인 '이시고니스 트로피(Issigonis Trophy)'를 수상했다. 정 회장이 양재동 본사 사옥에서 현대차 고성능 브랜드 N 전시물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1.6.9. [현대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9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정 회장이 수상한 이시고니스 트로피는 오토카 어워즈 중 최고 영예의 상으로, 전설적인 자동차 디자이너 겸 엔지니어인 알렉 이시고니스의 이름을 차용해 명명됐다.

오토카는 1895년 세계 최초로 발간된 자동차 전문지로, 영미권 독자 외에도 온라인판, 국제판 등을 통해 글로벌 영향력을 보유한 매체다. 오토카는 매년 글로벌 자동차 업계에서 괄목할 성과를 거둔 인물과 제품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이날 오토카 어워즈 행사는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오토카 측은 "지난 10년간 현대차그룹은 세계 굴지의 자동차 그룹으로 성장했으며, 정의선 회장이 이러한 변혁의 원동력"이라며 "10년 전만 해도 현대차·기아[000270]는 흥미로운 브랜드가 아니었지만 정 회장의 리더십으로 주요 선두 업체들과 대등하게 경쟁하며 놀라운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고 정 회장의 수상 이유를 설명했다.

또 "현대차그룹은 현대차 N 브랜드와 제네시스 브랜드 등을 앞세워 시장을 확대하고 있으며, 전기차와 수소전기차 분야에서는 업계 선두주자로 발돋움했다"면서 "더는 경쟁사들을 따라잡으려 하지 않고, 오히려 다른 자동차 기업들이 현대차그룹을 추격하고 있다"는 평가도 했다.

이시고니스 트로피의 역대 주요 수상자로는 2014년 론 데니스 맥라렌 회장, 2018년 도요다 아키오(豊田章男) 도요타자동차 사장, 2019년 디터 제체 다임러 회장, 2020년 하칸 사무엘손 볼보 최고경영자(CEO) 등이 있다.

정의선 회장, 영국 오토카 '이시고니스 트로피' 수상
정의선 회장, 영국 오토카 '이시고니스 트로피' 수상

(서울=연합뉴스) 현대자동차그룹 정의선 회장이 8일(현지시각) 영국 자동차 전문지 오토카 (Autocar)가 주관하는 '2021 오토카 어워즈(2021 Autocar Awards)'에서 최고 영예의 상인 '이시고니스 트로피(Issigonis Trophy)'를 수상했다. 정 회장이 양재동 본사 사옥에서 현대차 고성능 브랜드 N 전시물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1.6.9. [현대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번 수상에 대해 정 회장은 "오토카 어워즈의 이시고니스 트로피를 받게 돼 영광"이라며 "알렉 이시고니스 경이 보여준 선구적인 혁신은 현대차그룹 임직원에게 영감의 원천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알렉 이시고니스는 1959년 브리티시 모터 코퍼레이션(BMC)이 선보인 최초의 '미니(Mini)' 모델을 개발했으며 1969년에는 미니의 성공을 인정받아 영국 여왕으로부터 '경' 칭호를 얻었다.

정 회장은 이어 수상은 현대차그룹 모든 임직원이 노력한 결과라고 감사를 전하고 "이 영예는 지속 가능하고 고객 중심적인 모빌리티 솔루션을 통해 인류에 공헌하겠다는 우리의 의지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며 "고객은 현대차그룹의 유일한 존재 이유로, 고객을 위해 더 많은 기회를 창출하고 인류 진보에 이바지하겠다"고 강조했다.

정 회장은 "세계적인 팬데믹은 우리의 이동과 자유를 심각하게 제한하고 있지만, 지금의 상황을 극복하고 다시 삶의 무한한 아름다움을 즐기게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그때까지 모두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작년 10월 그룹 회장에 오른 정 회장은 기아 사장 당시 성공적으로 '디자인 경영'을 추진했고, 현대차 부회장 재임 기간에는 글로벌 금융위기와 유럽 재정위기에 맞서 성장을 이끌었으며 고급차 브랜드 제네시스를 출범, 안착시켰다는 평가를 받는다.

최근에는 자동차 산업과 모빌리티 재편에 선제적인 투자와 제휴, 적극적인 인재 영입 등을 통해 현대차그룹을 '자동차 제조 기업'에서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으로 변모시키고 있다.

앞서 정 회장은 2006년 세계경제포럼(WEF)이 선정하는 차세대 글로벌 리더에 이름을 올렸으며, 2009년에는 수출 증대 공로를 인정받아 은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올해는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가 주관하는 '2021 올해의 인물'에 선정됐다.

hanajj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