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화소식] 국립고궁박물관, 로봇 해설사 3대 연내 도입

송고시간2021-06-08 16:05

beta

국립고궁박물관은 인공지능(AI) 기반의 전시 안내 로봇 해설사 3대를 오는 12월부터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당분간은 한국어 해설 서비스만 이용할 수 있지만, 내년 말부터는 영어·중국어·일본어 해설과 실감형 콘텐츠를 제공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국고전번역원, 28일부터 제27차 한문특강

전시 안내 로봇 해설사
전시 안내 로봇 해설사

[국립고궁박물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 국립고궁박물관은 인공지능(AI) 기반의 전시 안내 로봇 해설사 3대를 오는 12월부터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한 대는 박물관 입구에서 관람객을 맞이하고, 두 대는 전시장에서 해설 서비스를 제공한다. 당분간은 한국어 해설 서비스만 이용할 수 있지만, 내년 말부터는 영어·중국어·일본어 해설과 실감형 콘텐츠를 제공한다.

로봇 해설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람객 마스크 착용 확인, 체온 측정, 방역 살균 등의 업무도 수행한다.

은평구 한국고전번역원 신청사
은평구 한국고전번역원 신청사

[한국고전번역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 한국고전번역원 부설 고전번역교육원은 오는 28일부터 8월 17일까지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제27차 한문특강을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개설 강좌는 '논어'와 '맹자'이다. 이승현 성균관대 책임연구원이 '논어집주' 권7∼12를 강연하고, 이승용 단국대 연구교수가 '맹자집주' 권5∼10을 강독한다.

참가 신청은 이달 14∼18일 고전번역교육원 누리집(edu.itkc.or.kr) 학사관리시스템에서 할 수 있다. 강좌별 정원은 500명이며, 수강료는 없다.

psh5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