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비극 되풀이되지 않도록" 충북교육청 정신건강교육 강화

송고시간2021-06-08 10:14

beta

충북도교육청이 지난달 발생한 청주 여중생 극단적 선택과 같은 사건을 예방하기 위해 정신건강 증진 교육을 강화한다.

충북도교육청은 8일 본청과 지역교육청 과장, 위센터 실장 등을 대상으로 학생 정신건강 증진·자살 예방을 위한 상담 역량강화 연수를 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현장의 교원들이 위기의 학생들을 보호할 수 있는 역량을 키우기 위한 연수를 확대하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생명 존중 교육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청주=연합뉴스) 변우열 기자 = 충북도교육청이 지난달 발생한 청주 여중생 극단적 선택과 같은 사건을 예방하기 위해 정신건강 증진 교육을 강화한다.

청주 여중생 투신 현장
청주 여중생 투신 현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충북도교육청은 8일 본청과 지역교육청 과장, 위센터 실장 등을 대상으로 학생 정신건강 증진·자살 예방을 위한 상담 역량강화 연수를 했다.

이날 연수에서 조현병 등의 전문가인 황상민(WPI 심리상담 코칭센터 대표) 박사가 '자살을 시도하는 위기 학생, 어떻게 대응하면 좋을까'를 주제로 강연했다.

도교육청은 이날 연수를 시작으로 상반기에 학교장을 대상으로 한 자살 예방 연수(3회), 교감이 참여하는 생명지킴이 양성 연수(2회)를 진행하기로 했다.

교사를 대상으로 한 생명지킴이 양성연수를 6차례 진행하고 현장에서 위기의 학생을 직접 만나는 전문상담교사와 전문상담사 등을 위한 전문교육도 펼칠 계획이다.

또 학교에서 시행하는 학생의 '자살 예방 교육'을 연간 4시간에서 6시간으로 확대한다.

고위험군 학생을 조기에 발견하기 위한 학생 정서·행동 특성 검사에 대한 관리도 강화할 방침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현장의 교원들이 위기의 학생들을 보호할 수 있는 역량을 키우기 위한 연수를 확대하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생명 존중 교육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청주에서는 지난달 여중생 2명이 아파트에서 투신하는 극단적인 선택을 해 충격을 줬다.

bw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