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의정부 '신도시 중심가' 리얼돌 체험방 결국 영업 포기(종합)

송고시간2021-06-07 18:05

beta

최근 신도시 중심가 영업으로 논란이 된 경기 의정부시 내 리얼돌(사람의 신체를 본뜬 성인용품) 체험방이 결국 문을 닫기로 했다.

7일 의정부시에 따르면 해당 업주는 이날 오후 건물에 부착한 간판을 철거했다.

이 업소는 이달 초 의정부시 내 신도시 중심가 건물 7층에 영업 준비를 마쳤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간판 철거하고 폐업 안내문…경찰 "리얼돌 아직 보관해 단속 대상"

의정부 '리얼돌 체험방' 폐업
의정부 '리얼돌 체험방' 폐업

(의정부=연합뉴스) 논란이 된 경기 의정부시 내 리얼돌 체험방이 7일 영업을 포기한다는 내용의 문구를 출입문에 써 붙였다. 2021.6.7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의정부=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최근 신도시 중심가 영업으로 논란이 된 경기 의정부시 내 리얼돌(사람의 신체를 본뜬 성인용품) 체험방이 결국 문을 닫기로 했다.

7일 의정부시에 따르면 해당 업주는 이날 오후 건물에 부착한 간판을 철거했다. 출입문에도 '영업 준비 중 논란이 발생해 폐업합니다'라는 글을 써 붙였다.

이 업소는 아직 세무서에 사업자 등록을 하지 않아 별도의 폐업 절차를 진행하지 않아도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 업소는 이달 초 의정부시 내 신도시 중심가 건물 7층에 영업 준비를 마쳤다.

지난달 개업 소식이 알려지자 학부모 단체와 같은 건물의 점포 업주 등이 반발하며 시청과 교육청 등에 민원을 제기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영업을 중단시켜 달라'는 내용의 글을 올리기도 했다.

그러나 리얼돌 체험방은 자유업종이어서 행정기관에 신고하지 않아도 된다.

더욱이 이 업소는 학생들을 보호하고자 설정한 정화구역(학교 경계로부터 200m 이내) 밖에 있어 단속 대상이 아니었다.

이에 경찰청은 여성가족부, 지방자치단체와 다음 달 31일까지 리얼돌 체험방 온·오프라인 광고와 용도·시설 미변경 등 불법행위에 대해 합동 단속하기로 했다.

의정부시 관계자는 "해당 업소가 주변의 민원과 압박을 견디지 못해 폐업을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 업소는 현재 간판은 철거한 상태이나 아직 리얼돌을 보관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돼 경찰 등의 합동 단속 대상에는 제외되지는 않았다.

경기북부에는 현재 이 업소를 포함해 의정부시와 고양시 등에서 리얼돌 체험방 7곳이 운영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의정부 '리얼돌 체험방' 폐업
의정부 '리얼돌 체험방' 폐업

(의정부=연합뉴스) 논란이 된 경기 의정부시 내 리얼돌 체험방이 7일 간판을 철거하고 있다. 2021.6.7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