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16개 학교 기숙사생 자가검사키트 검사…확진자 없어

송고시간2021-06-07 16:32

beta

서울 지역 학교 기숙사에 시범 도입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이용해 기숙사 학생들을 검사한 결과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서울시교육청은 관내 16개교 기숙사 학생들에 대해 자가검사키트를 활용해 2차례 검사한 결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7일 밝혔다.

서울시와 서울시교육청은 서울 학교 19곳의 기숙사 입소자와 교직원 등 5천458명에 대해 자가검사키트를 시범 도입한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검사 결과는'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검사 결과는'

(서울=연합뉴스) 지난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서울로봇고등학교에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이용한 검사를 마친 학생들이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모습.
서울시는 지난 4일부터 다음 달 23일까지 7주간 기숙학교 19곳을 대상으로 자가검사키트 도입 시범사업을 실시한다. 시범사업 대상은 자가검사키트 도입을 희망한 기숙학교 19개교 학생, 교직원 등 5458명이다. 대상자는 기숙사 입·퇴소 시 주 2회 자가검사키트 검사를 받게 된다. [사진공동취재단]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최근 서울 지역 학교 기숙사에 시범 도입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이용해 기숙사 학생들을 검사한 결과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서울시교육청은 관내 16개교 기숙사 학생들에 대해 자가검사키트를 활용해 2차례 검사한 결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7일 밝혔다.

검사는 기숙사 퇴소일인 지난 3∼4일과 입소일인 6∼7일 두 차례에 걸쳐 이뤄졌으며 1회차 피검사자는 총 1천352명, 2회차는 2천233명이다.

앞서 서울시와 서울시교육청은 서울 학교 19곳의 기숙사 입소자와 교직원 등 5천458명에 대해 자가검사키트를 시범 도입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검사하지 않은 학교 3곳은 이번 주에 학생을 대상으로 사용법을 교육한 후 도입할 예정이라고 교육청은 설명했다.

대상자는 다음 달 23일까지 7주간 기숙사 입·퇴소 시(매주 2회) 키트를 사용해 검사하게 된다.

자가검사키트 검사 결과
자가검사키트 검사 결과

[서울시교육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dy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