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키움 간판타자 이정후, 데뷔 5시즌 만에 첫 월간 MVP

송고시간2021-06-07 15:09

beta

키움 히어로즈의 간판타자 이정후(23)가 프로야구 5월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이정후는 7일 공개된 기자단 투표 결과 32표 중 18표(56.3%), 팬 투표 32만6천702표 중 18만1천714표(55.6%)를 획득해 총점 55.94점으로 강백호(kt wiz·25.81점)를 따돌리고 5월 월간 MVP의 영예를 안았다.

데뷔 5년 차인 이정후가 월간 MVP를 받은 건 이번이 처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정후의 날카로운 스윙
이정후의 날카로운 스윙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키움 히어로즈의 간판타자 이정후(23)가 프로야구 5월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이정후는 7일 공개된 기자단 투표 결과 32표 중 18표(56.3%), 팬 투표 32만6천702표 중 18만1천714표(55.6%)를 획득해 총점 55.94점으로 강백호(kt wiz·25.81점)를 따돌리고 5월 월간 MVP의 영예를 안았다.

데뷔 5년 차인 이정후가 월간 MVP를 받은 건 이번이 처음이다.

이정후는 5월 월간 타율 0.451(1위), 안타 37개(1위), 출루율 0.525(2위), 21득점(공동 2위), 장타율 0.695(4위)를 기록하며 대부분의 타격 지표에서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이정후의 활약에 힘입어 키움도 5월에 14승 9패를 거두고 상위권 추격의 발판을 마련했다.

이정후 5월 월간 성적과 MVP 투표 결과
이정후 5월 월간 성적과 MVP 투표 결과

[KBO 사무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정후는 또 5월 22경기 중 12경기에서 멀티 히트(한 경기 안타 2개 이상)를 쳤다. 그중 5번은 안타 3개 이상을 때렸다.

5월 19일 삼성 라이온즈와의 경기에선 자신의 한 경기 최다 타점 타이인 5타점을 수확하기도 했다.

KBO 사무국은 5월 MVP로 선정된 이정후에게 상금 200만원과 75만원 상당의 신한은행 골드바를 준다.

또 타이틀 스폰서인 신한은행의 후원으로 이정후의 모교 휘문중학교에 선수 명의로 100만원의 기부금을 전달한다.

cany99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