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머스크, 노골적인 '음란 트윗'…성인물 가상화폐 350% 폭등

송고시간2021-06-06 04:18

성인물 콘텐츠 거래에 활용되는 '컴로켓' 코인 가격 띄워

누리꾼들, 머스크에 욕설 댓글…"비윤리적인 쓰레기" 비난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

[로이터=연합뉴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음란한 의미를 담은 트윗을 잇달아 날려 성인물 콘텐츠 거래에 사용되는 특정 가상화폐 가격을 폭등시켰다.

머스크는 트위터에 남성 체액을 상징하는 노골적인 이모지(그림문자)와 단어를 올렸고 이와 연관된 '컴로켓'(cumrocket)이라는 이름의 가상화폐 가격은 무려 350% 넘게 치솟았다고 5일(현지시간) 미국 경제 전문 매체 벤징가가 보도했다.

머스크는 4일 밤 뜬금없이 캐나다(Canada), 미국(USA), 멕시코(Mexico)의 영문 단어를 위에서부터 아래로 배열하는 형식으로 트위터에 게재했다.

이를 두고 트위터 사용자들은 머스크가 남성 체액을 의미하는 단어의 앞 글자를 따서 세 나라 이름을 의도적으로 배치한 것이라는 해석을 내놓았다.

이어 머스크는 남성 체액을 묘사한 것으로 보이는 그림 문자와 로켓, 달 이모지를 트위터에 올렸다. 달은 가상화폐 시장에서 가격 급등을 의미한다.

'컴로켓' 가상화폐를 상징하는 트윗을 올린 일론 머스크
'컴로켓' 가상화폐를 상징하는 트윗을 올린 일론 머스크

[일론 머스크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이러한 머스크의 트윗 장난질은 가상화폐 투자자들 사이에서 컴로켓이라는 가상화폐를 뜻하는 것으로 받아들여졌고 이 코인은 순식간에 급등했다.

벤징가는 가상화폐 시세 사이트 코인마켓캡 자료를 인용해 컴로켓이 0.0548달러에서 0.2481달러로 352% 올랐다고 전했다.

벤징가는 "머스크의 트윗은 가상화폐 시장에서 컴로켓이 달로 간다'는 의미로 해석됐다"며 "머스크가 명백하게 컴로켓을 홍보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도 "머스크가 노골적인 이모지의 트윗으로 성인물 테마의 가상화폐 가격을 달로 보냈다"고 전했다.

영국 일간 익스프레스에 따르면 컴로켓은 영국의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라고 주장하는 사람이 만든 알트코인(비트코인을 제외한 대안 가상화폐)으로, 사용자들이 18세 이상 성인 콘텐츠를 구매, 판매, 교환, 수집할 수 있는 NFT(대체불가토큰) 플랫폼을 만드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머스크 트윗으로 폭등한 '컴로켓' 가상화폐
머스크 트윗으로 폭등한 '컴로켓' 가상화폐

[트위터 게시물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머스크의 트윗으로 가격이 급등하자 컴로켓 운영진은 트위터에 글을 올려 "땡큐 일론, 컴로켓이 폭발한다"면서 즉각 홍보에 활용했다.

컴로켓 가격을 띄운 머스크의 트윗에는 욕설과 함께 "시장 조작 트윗을 중단하라", "비윤리적인 쓰레기"라는 누리꾼들의 항의 댓글이 줄줄이 달렸다.

가상화폐 시장의 유명 온라인 분석가 '미스터 웨일'은 트위터에 글을 올려 도를 넘은 머스크의 트윗 장난과 이에 따른 가격 급등 현상과 관련해 가상 현실을 뜻하는 '시뮬레이션' 세상에 "우리는 확실히 살고 있다"고 한탄했다.

그러자 머스크는 여기에 "훌륭한 게시글"이라고 조롱하듯 댓글을 단 뒤 눈물을 흘리며 웃는 모습의 그림 문자를 함께 올렸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nboTd7I6QZE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